기아차, 유럽형 크로스오버 ‘엑씨드’ 공개..하반기 유럽 진출

데일리카 조회 394 등록일 2019.06.10
기아차, XCeed (출처 아우토자이퉁)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기아차의 유럽 전략형 해치백 씨드(Ceed) 기반의 크로스오버 엑씨드(XCeed)의 이미지가 공개됐다.

5일(현지시각) 독일 아우토자이퉁은 유럽시장에서 소형 SUV 스토닉과 스포티지 사이 간격을 메워줄 새로운 크로스오버 엑씨드 이미지를 공개하고 관련 정보들을 보도했다.

기아차의 유럽전략형 모델인 씨드(Ceed)는 해치백 모델 씨드와 프로씨드(ProCeed), 씨드 스포츠왜건(Ceed Sportswagon) 등으로 이미 유럽시장에서 기아차의 대표적 모델로 안정적인 판매량을 기록중인 모델이다.

기아차, XCeed (출처 아우토자이퉁)


기아차는 여기에 크로스오버 형태의 엑씨드를 추가해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갖춘 유럽인들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최고출력 110마력에서부터 140마력까지 힘을 내는 3기통 및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최고출력 115마력, 136마력의 디젤엔진 라인업으로 출시될 엑씨드는 출시 이후 GT 시리즈로 분류되는 최고출력 204마력의 1.6리터 터보차저 엔진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까지 공개할 예정이다.

기아차의엑씨드는 현대차의 i30 플랫폼으로 개발되며, 아쉽게도 4륜구동 버전은 제공되지 않을 전망이다. 크로스오버 임에도 불구하고 전륜구동으로만 출시할 것으로 전해졌다.

기아차, 씨드(Ceed)


공개된 이미지속엑씨드는 여기에 지상고를 높여 험로 주파를 가능케 했으며, 범퍼와 휀더 등에는 오프로드 주행시 차체 손상을 최소화 하기위해 플라스틱 소재의 가드를 덧붙였다.

한편, XCeed는 폭스바겐의 티록(T-Roc)과 세아트의 아로나(Arona) 등과 직접적으로 시장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되며, 오는 하반기쯤 약 2만유로(한화 약 2567만원) 수준으로 유럽에서 출시될 전망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현대차, 북미형 팰리세이드 생산 돌입..출고 대기 길어질듯
중형차 시장 독주 시작한 쏘나타..‘형님’ 그랜저도 ‘추월’
벤츠, AMG CLA 35 슈팅브레이크 공개..실용성 더한 고성능 왜건
아우디, ‘A6 올로드 콰트로‘ 출시..험로 주파력 강화
[TV 데일리카] 오프로드 제대로 즐기려면..람보르기니 ‘우루스’
람보르기니, 우라칸 스테라토 콘셉트 공개..오프로더 시장 진출(?)
20년간 재규어 디자인 이끈 거장(巨匠) ‘이안 칼럼’ 은퇴..그의 족적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