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신형 골프ㆍID. 3' 2021 독일 올해의 차 2개 부문 선정

오토헤럴드 조회 560 등록일 2020.10.21

폭스바겐의 8세대 신형 골프 및 첫 번째 순수 전기차 ID. 3가 컴팩트 및 프리미엄 세그먼트에서 각각 ‘2021 독일 올해의 차(GCOTY)’로 선정됐다.

'독일 올해의 차'는 18명의 자동차 전문기자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올해 출시된 72개 신차들을 테스트한 후 총 5개 카테고리(2만5천 유로 이하의 컴팩트 모델, 5만 유로 이하의 프리미엄 모델, 5만 유로 이상의 럭셔리 모델, 친환경 모델, 스포츠카 모델)로 나눠 올해의 차를 각각 선정했다.

공동 주최자인 젠스 마이너스는 “올해 테스트에서는 코로나19 유행으로 인해 몇 가지 제약이 있었지만, 결과적으로 모두가 인정하는 모델을 최종 선정했다”라며 “신형 골프와 ID. 3가 각 세그먼트에서 치열한 경쟁을 거쳐 주인공으로 선정됐다”라고 밝혔다.

한편, 독일 올해의 차(GCOTY)는 지난 2018년부터 개최된 독일 내 자동차 시상식으로 올해는 독일 전역의 저명한 18명의 자동차 전문 기자들이 총 72개의 차량 테스트를 통해 5개 세그먼트에서 최우수 차종을 선정했다. 2021 독일 올해의 차 각 부문에서는 컴팩트 부문에서 폭스바겐 신형 골프, 프리미엄 부문에서 폭스바겐 ID.3, 럭셔리 부문에서 볼보 폴스타2, 친환경 부문에서 혼다 E, 퍼포먼스 부문에서 BMW 알피나 B3가 선정됐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