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창원공장, BIQ 레벨4인증으로 글로벌 제조품질 경쟁력 입증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295 등록일 2019.05.24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24일, 한국지엠 창원공장이 최근 GM의 품질 평가 시스템인 제조공정품질(이하 BIQ; Built In Quality) 평가에서 BIQ 레벨 4를 인증받아 글로벌 최고수준의 제조 품질 경쟁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BIQ는 GM의 전세계 사업장을 대상으로 생산공장의 제조 공정품질 전반을 평가하는 지표로, 레벨 1부터 5까지 각 단계에 맞는 항목을 평가해 레벨 달성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이번에 창원공장이 인증에 성공한 BIQ 레벨 4는 ‘결함이 공정을 떠나지 않는 단계’로, 그만큼 뛰어난 제조품질 관리시스템을 갖춘 것을 의미한다.


한국지엠은 24일,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GM 글로벌생산부문 제럴드 존슨(Gerald Johnson) 총괄 부사장, 창원공장김선홍 본부장 및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BIQ 레벨 4 인증서수여식을 가졌다.


김선홍 본부장은, “창원공장이 성공적으로 BIQ 레벨 4를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직원들의 열정과 헌신적인 노력 덕분이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최고의 품질을 갖춘 제품을 국내외 고객에게 제공, 창원공장의지속가능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지엠은 지난 2013년 보령공장과 2018년부평 1, 2공장에 이어 이번에 창원공장까지 레벨 4 인증에성공하며 전사업장이 GM 내 우수한 제조 품질 경쟁력을 인정받게 됐다.


GM 제조공정품질 (BIQ; Built In Quality) 평가레벨설명:


GM의 BIQ 평가 레벨은 공장 품질 지수를 바탕으로 공장의 제조 공정 품질(BuiltIn Quality) 수준을 1~5레벨 까지 나누어 평가하는 GM의 품질 평가 시스템이다. BIQ 레벨 1은 결함이 공장을 떠나지 않는 수준, 레벨 2는 단위공장을 떠나지 않는 수준, 레벨 3는 팀을 떠나지 않는 수준, 레벨4는 결함이 공정을 떠나지 않는 수준이며, 최고수준인 레벨 5는 결함이 발생하지 않는 수준으로 정의된다. 레벨5의 경우 BIQ의 비전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BIQ 레벨 4 인증은 사실상 최고 수준의 제조 품질 경쟁력을 갖췄다는 것을 의미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