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전기차가 휘발유차보다 더 많이 팔린다..그 이유는?

데일리카 조회 149 등록일 2019.04.22
전기차 트위지


[데일리카 박경수 기자] 노르웨이에서 신차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지난달 노르웨이에서 전기차가 다른 모든 유형의 동력으로 움직이는 자동차보다 더 많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노르웨이 도로교통자문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3월 판매된 승용차 1만8375대 가운데 1만728대가 전기차였다. 이는 지금까지 월간 승용차 판매 대수 가운데 전기차 비율로 가장 높은 수치다.

그래프-노르웨이 전기차 등록대수 변화. 출처=Quartz


신차 판매의 무려 58.4%가 전기차라는 뜻이다. 심지어 노르웨이는 이 전기차 항목에 하이브리드자동차는 제외한 순수 전기차만 포함시켰다.

지난해 노르웨이 신차 판매량에서 전기차가 차지하는 비중은 30%를 넘어섰다. 이런 추세는 계속 증가하면서 지난 2월 전기차 판매비중이 40% 수준에 달했다. 지난달 드디어 판매비율이 50%를 넘어선 것이다.

르노 전기차 ZOE S 에디션


같은 기간 디젤 차량은 10.4%, 휘발유 차량은 12.3%로 전기차의 5분의 1 수준에 불과했다.

노르웨이는 전기차 천국으로 불린다. 2025년부터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신차 판매를 전면 금지한다는 목표 아래 전기차를 적극적으로 보급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EQ브랜드(전기차브랜드) EQC


노르웨이 정부가 세금 면제와 무료 주차 등 전기차를 위한 정책을 내놓으면서 전기차 판매비중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노르웨이는 세계 최초로 택시 승강장에 전기차 무선 충전기를 배치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전기차 I-PACE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인기 치솟는 LPG 차, 도넛탱크 vs. 실린더타입..과연 안전성은?
전기차 배터리, 세계 최대 중국 시장서 활로 찾을까?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출시..가격은 3943만~4734만원
EU, 속도제한·알콜 측정장치 의무 적용키로..그 내용은?
클래식 모터사이클 ‘로얄엔필드’ 국내 진출..합리적 가격 ‘주목’
애스턴 마틴, ‘DBS 59’ 공개..단 24대 한정 생산
르노삼성 vs. 기아차, LPG차 시장서 ‘격돌’..소비자 선택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