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가 새롭게 선보인 세로형 키드니 그릴..4시리즈 적용 계획

데일리카 조회 5,159 등록일 2019.12.11
BMW, 콘셉트 4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BMW가 4시리즈 콘셉트카로 선보인 세로형태의 키드니 그릴을 적용하기 위한 준비를 마친 것으로 확인됐다.

BMW는 지난 9일 한장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주인공은 GT3 경주에 참가할 신형 M4 GT3로 아직 공개되지 않은 신형 4시리즈를 기반으로 제작되는 레이싱카다.

BMW는 티저 이미지속 M4 GT3가 오는 2020년 하반기 출시할 것이라 밝히면서 관련 사양을 공개했다. 그러나 다수의 사람들에게는 새롭게 공개될 경주차보다 티저 이미지 속 새로운 그릴에 관심이 더욱 주목되는 모양새다.

BMW, M4 GT3 티저이미지


지난 9월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공개된 4시리즈 콘셉트카는 BMW의 대표적인 디자인 특징인 키드니 그릴을 가로형태가 아닌 세로형태로 새롭게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BMW는 과거 일부 모델에 세로형태의 키드니 그릴을 적용한 사례가 있었으나 일부 클래식카를 제외하고는 가로형태의 그릴을 꾸준히 적용해왔다.

최근들어 전면램프와 이어진 그릴의 형상과 크기를 키운 키드니 그릴을 새롭게 선보이곤 했으나, 어디까지나 가로형태를 기반으로 다양한 시도를 해왔다는 점에서 콘셉트카의 세로형태의 그릴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견해가 높았던 것이 사실이다. 때문에 지난 10월 BMW의 총괄 디자이너인 아드리안 반 후이동크(Adrian van Hooydonk)는 외신과 직접 세로형태의 그릴에 대해 인터뷰를 진행한 바 있다.

BMW,4시리즈 (출처 아우토빌트)


당시 후이동크 디자이너는 “세로형태의 그릴은 BMW의 새로운 도전이자 과거의 유산을 재해석 한 디자인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많은 이들의 우려는 알고 있지만 BMW의 디자인 역사를 알고 나면 세로형태의 그릴 디자인이 나쁘게 보이지는 않을 것이다”며 “다양한 논쟁이 일어나는 점은 BMW의 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 밝혔다.

BMW는 여러 의견에도 불구하고 세로형태의 그릴을 양산하기 위한 준비에 돌입한 상태다. 이미 4시리즈 콘셉트를 통해 첫선을 보인만큼 오는 2020년 새롭게 선보이는 4시리즈 모델에 첫 적용할 계획이다.

이후 티저 이미지속 M4 GT3와 신형 M4에도 순차적으로 적용시킬 예정이다. 다만, 4시리즈를 제외한 다른 모델들까지 세로형태의 그릴을 확대 적용시킬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BMW, 콘셉트 4


한편, 오는 2020년 공개될 4시리즈와 M4에는 기존 3시리즈에서 사용되는 파워트레인과 고성능 직렬 6기통 트윈터보 엔진 등이 탑재될 예정이다. 고성능 쿠페 M4의 경우 최고출력 500마력 이상의 3리터 트윈터보가 탑재가 유력하며, 후륜 구동 방식이 아닌 4륜구동 시스템인 xDrive를 기본 탑재할 가능성이 점쳐진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19일이냐 1월이냐..제네시스 GV80 출시일은 과연 언제?
‘타다’는 결국 못 타나..공유경제도 결국은 물거품!
[TV 데일리카] DS오토모빌이 내놓은 콤팩트 SUV..DS 3 크로스백
[하영선 칼럼] 사계절타이어 vs. 겨울용타이어..소비자 선택은?
BMW, 출력 더 높아진 550i·X3·X4..파워트레인 개선(?)
포르쉐, 911 전동화 파워트레인 도입 계획..PHEV는 제외!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내년 1월 출시 가능성..기아차 셀토스와 경쟁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