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스타렉스 어린이통학 LPG 모델 출시...내달 4일부터 판매

오토데일리 조회 2,423 등록일 2017.08.30

현대자동차가 스타렉스어린이통학차량 LPG 모델을출시했다.

[오토데일리 최승태 기자] 현대자동차가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과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대응할 수 있는 스타렉스 어린이통학차량을 출시했다.

 

30일 현대자동차는 스타렉스 어린이 통학차량 LPG 모델을 내달 4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맞춰 대기 환경 개선을 위한 노후 경유차 교체 유도에 앞장서고, 어린이 통학차량에 공해가 적은 LPG 모델을 출시했다.

 

현재 정부가 서울시에서 시행하고 있는 ‘어린이 통학차량 LPG 신차 구매지원 사업’은 서울 시내에서 어린이 통학차량으로 사용되고 있는 노후 경유차(15인승 이하)를 LPG 신차로 바꿀 경우 500만 원의 구매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정책이다.

 

구매 보조금은 ‘2008년 12월 31일 이전 출시된 노후 소형(15인승 이하) 경유 어린이 통학차량을 폐차하고 동일한 용도로 사용하기 위해 소형 LPG 신차를 구입한 경우’에 받을 수 있다.

 

이 모델 가격은 12인승이 2,563만 원, 15인승이 2,778만 원이며, 보조금 혜택 적용 시 2천만 원 초반대의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노후 경유차의 빠른 교체와 더불어 아이들에게 깨끗한 대기 환경을 물려주기 위한 인식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