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뉴 디스커버리, 영국대사관 의전차량 지원

오토헤럴드 조회 620 등록일 2018.02.08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평창 동계 올림픽을 앞두고 주한 영국대사관의 공식 의전차량으로 랜드로버의 프리미엄 패밀리 SUV ‘올 뉴 디스커버리’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지원 차량은 평창 올림픽 기간 동안 주한 영국대사관의 공식 행사와 이벤트 지원에 사용되며 차량이 운행되지 않는 기간에는 영국대사관 내에 있는 ‘브리티시 하우스’에 전시될 예정이다. 

‘브리티시 하우스’는 주한 영국대사관이 평창 올림픽을 응원하고 영국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한 특별한 공간으로 2012 런던 올림픽의 실제 성화대 일부를 포함한 올림픽 대표 이미지, 기념품 등이 전시된다. 

의전 차량인 올 뉴 디스커버리는 전천후 주행능력, 극대화된 실용성, 혁신적인 내·외관 디자인과 더불어 첨단기술이 적용된 랜드로버 역사상 가장 다재다능한 프리미엄 패밀리 SUV다. 

이에 세계적 권위의 ‘2018 월드 카 어워드’에서 ‘2018 올해의 차’ 후보로 선정됐다. 최근 출시된 18년형 올 뉴 디스커버리는 엔트리 모델 ‘SD4 SE’ 트림 추가와 대화형 운전자 디스플레이 탑재 등을 통해 더욱 새로워졌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백정현 대표는 “영국의 전통과 철학, 감성이 녹아 있는 브랜드인 재규어 랜드로버가 국가적 행사인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주한 영국대사관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국과 영국의 돈독한 관계를 위해 앞장서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강기호 인턴기자/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랜드로버
    모기업
    Tata Motors
    창립일
    1947년
    슬로건
    Go beyond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