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19년형 모닝’출시..가격은 1075만~1589만원

데일리카 조회 3,518 등록일 2019.01.03
기아차 모닝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기아차가 2019년형 모닝을 내놨다.

기아자동차는 3일 편의사양을 높이는 등 상품성을 강화한 경차 ‘2019년형 모닝’을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시판에 나섰다. 시장에서는 한국지엠 쉐보레 스파크와 경쟁한다.

2019년형 모닝에는 후방 주차 보조시스템을 확대 적용해 고객들이 후방주행과 주차를 편하게 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첫차를 구매하는 고객들이 모닝을 많이 선택한다는 점에 착안해 후방 주차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을 배려했다는 설명이다.

2019년형 모닝


기아차는 또 고화질 DMB를 장착하고 럭셔리 트림부터는 히티드 스티어링 휠과 자동요금징수 시스템(ETCS)을 기본으로 적용하는 등 고객 편의를 높였다.

기아차의 국내영업을 총괄하는 권혁호 부사장은 “2019년형 모닝에는 후방 주차 보조시스템을 확대 적용하고 고화질 DMB를 장착하는 등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강화했다”며 “모닝은 국민 경차라는 이름에 걸맞게 항상 최고의 가성비로 고객을 만족 시키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설명했다.

한편, 2019년형 모닝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가솔린 1.0은 1075만~1445만원, 가솔린 1.0 터보 1589만원, LPI 1235만~1420만원으로 책정됐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현대차 팰리세이드, 판매 돌입하자마자 대형 SUV 시장 석권..‘폭풍전야’
폭스바겐, 이동식 초고속 전기차 충전소 공개..전기차 시장 ′선점′
티볼리 사면 2019명에게 황금돼지 골드바 제공..‘눈길’
현대차그룹 시무식서 노출된 신차..제네시스 GV90(?)
르노삼성, QM6·SM6 70만원 할인 혜택..공격적 마케팅 ‘주목’
게임 체인저 되겠다는 정의선...수소차 8조 투입 계획 ‘주목’
현대기아차, GV80 등 신차 13개 차종 투입 계획..SUV ‘올인’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1
  • danawa 2019.01.04
    이제는 고인물인가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