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동차기자협회, 1월의 차에 제네시스 GV70 선정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1,057 등록일 2021.01.05

사단법인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2021년 1월의 차에 제네시스 GV70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 한 달 동안 출시된 신차와 부분변경 모델을 대상으로 ▲외부 디자인 ▲내부 인테리어 ▲제품의 실용성 ▲안전성 및 편의사양 ▲상품성 및 구매 의향도 등 5개 항목을 종합 평가해 후보 차량을 선발하고, 이들 차량을 대상으로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 임원들의 투표를 통해 최고의 차량 1대를 선정한다.


지난 달에 출시된 신차 중에 메르세데스-벤츠 AMG GT C 로드스터,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쿠페, 제네시스 GV70(브랜드 가나다순)가 1월의 차 후보에 올랐으며, 치열한 경쟁 끝에 GV70가 20.3점(25점 만점)을 얻어 1월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5개 평가 항목별로 1~5점 척도를 적용했으며, GV70는 5개 평가 항목에서 평균 4.1점(5점 만점)을 기록, 전체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특히, 외부 디자인 및 내부 인테리어 항목에서 4.7점을, 안전성 및 편의사양 항목에서 4점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류종은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 위원장은 “GV70는 제네시스 브랜드 고유의 디자인을 가장 잘 표현하고 있다고 평가받을 만큼 역동적인 외장 디자인과 여백의 미를 살린 내장 디자인이 돋보인다. 고객 취향에 맞게 선택 가능한 엔진 라인업과 다이내믹한 동력 성능, 차량에 채택된 생체 인식 및 증강 현실 기술은 운전의 즐거움과 편안함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19년 5월부터 이달의 차를 선정, 발표하고 있으며, 지난달에는쌍용자동차 올 뉴 렉스턴이 이달의 차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협회 홈페이지(www.kaja.org)를 통해 이달의 차 선정 결과를 공지하고 있다.


한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국내 유수의 일간 신문, 방송, 통신사, 온라인, 자동차 전문지 등 54개 매체를 회원사로 두고 있으며, 회원사 소속 기자 2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언론의 창달, 올바른 자동차 문화 정착 유도, 자동차 기자들의 자질 향상과 회원 상호간 친목 도모를 목적으로, 지난 2010년 8월 12일 설립됐으며, 2013년 12월 12일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사단법인 인가를 받았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매년 대한민국 최고의 자동차를 뽑는 ‘올해의 차(COTY; Car of the Year)’를 선정, 발표하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제네시스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2015년
    슬로건
    인간 중심의 진보(Human-centered Luxury)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2
  • danawa 2021.01.06
    스타필드에서 보고왔는데 딱 보면 차는 이쁨. 앞에는 뭔가 뙇하고 커보이는데 뒤가 좀 작아보임. 내부는 그럭저럭. 기대를 많이 했는데 그냥 고급투싼 느낌?? 차크기가 작아서 트렁크가 작긴함. 2인용으로 좋고 패밀리카로는 팰리나 카니발 ㄱㄱ
  • danawa 2021.01.0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