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BMW, 쿠페·컨버터블 단종 계획..촘촘한 라인업 역효과

데일리카 조회 2,150 등록일 2017.03.23
메르세데스-벤츠, 2018년형 E-클래스 카브리올레


벤츠와 BMW가 일부 모델을 단종할 수 있다고 밝혀 주목된다.

메르세데스-벤츠와 BMW는 최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앤드라이버와의 인터뷰에서 “몇 년안에 일부 모델을 단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들의 전통적인 쿠페와 컨버터블 모델이 시장에서 사라질 가능성이 높다.

최근 프리미엄 브랜드들은 다양하게 변형된 모델들을 출시하며 새로운 세그먼트를 제시하고 라인업을 촘촘하게 채워왔다. 이 같은 트렌드를 따르던 벤츠와 BMW는 그들이 운영하고 있는 모델이 “너무 많다”고 인정하며 “일부 바디스타일이 ‘위협 받고 있다’”는 설명이다.

BMW 뉴 4시리즈 쿠페


이안 로버슨(Ian Robertson) BMW 판매 및 마케팅 총괄은 “비록 몇 가지 해야 할 부분이 남아 있지만, 바디스타일과 세그먼트 판(board)은 상당히 꽉 찬 상태”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BMW는 X2와 X7 등 몇 가지 신차들을 선보일 계획인데, 이와 동시에 우리는 일부 바디스타일을 향후 라인업에서 없애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벤츠도 이와 비슷한 입장을 내놨다. 디터 제체(Dieter Zetsche) 메르세데스-벤츠 회장은 “중국 등 새로운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한다는 것은 세단에게는 큰 기회지만, 쿠페나 컨버터블 등 특수한 모델들은 그렇지 않다”며 “사업적인 면에서 이러 차를 판매하는 것은 상대적으로 어려운 일”이라고 밝혔다.

제체 회장은 벤츠가 2도어 모델들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히면서도 “지금처럼 다양하게 선보여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해 라인업 간소화 가능성을 시사했다.

메르세데스-벤츠, 2018년형 E-클래스 카브리올레


로버슨 총괄은 현재 4시리즈 쿠페와 컨버터블은 성공했지만, 오픈 스포츠카 시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정말 진전이 없는 세그먼트는 로드스터”라며 “지난 2008년 이후 (해당 세그먼트는) 회복되지 않고 있고, 아시아에서는 성공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또 4도어 쿠페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면서 2도어 모델 시장이 위축되고 있다고도 덧붙였다.

로버슨 총괄은 “새로운 모델을 투입하기 때문에 일부 모델을 포트폴리오에서 아웃 시킨다고 말하는게 타당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BMW는 21일(현지 시각) 미래 이동성 전략을 발표하면서 내년 X2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는 계획을 전했다. 또 BMW는 오는 2020년까지 럭셔리 세그먼트를 강화하면서 기존 최고급 세단이었던 7시리즈를 보완할 수 있는 X7을 출시할 예정이다.

BMW 뉴 4시리즈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맥라렌, BP23 티저 공개..106대 한정생산 계획
서울모터쇼서 공개되는 신차 32대 중 8대는 SUV..특징은?
[TV 데일리카] 람보르기니 우라칸 RWD..10기통 엔진의 감성
BMW그룹, 내년까지 총 40종 신차 출시 계획..라입업 강화
시트로엥, E-베를링고 멀티스페이스 공개..실용성 강조된 시티카
한국형 아반떼 vs. 중국형 아반떼..차이점 비교해보니...
BMW, “테슬라 ‘모델3’는 경쟁자..그러나 걱정하지 않는다!”..왜?

  • 회사명
    BMW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15년
    슬로건
    Sheer Driving Pleasure
  • 회사명
    벤츠
    모기업
    Daimer AG
    창립일
    1883년
    슬로건
    The best or no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3
  • kakao 2017.03.24
    컨버터블 같은 차는 세컨드차 라고 인식되어 있어서..
  • danawa 2017.03.25
    공기가 더러워서 열고 다닐 수가 없거든
  • danawa 2017.03.26
    썬루프 있는데도 1년에 10번이나 여나 모르겠다.
    4계절이 너무나 뚜렷하다보니 썬루프 열고 상쾌하게 달릴 경우가 1년에 10번 이내...
    요즘 봄이 시작되서 날 맑을때 선루프 열어보는데 직사광선으로 내리쬐는 햇볕이 너무나 뜨겁다.
    컨버터블은 말 다했지 뭐...
    360일 뚜껑 닫고, 5일 열겠구나.
    그 며칠을 위해서 투자해야 되는 금액과, 포기해야 되는 편의가 너무 많다는 점...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