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모터쇼] 기아차, 스팅어 공개..370마력의 스포츠 세단

데일리카 조회 707 등록일 2017.03.30
기아 스팅어


기아차가 서울모터쇼에서 스포츠세단 스팅어를 공개한다.

기아자동차는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개막한 2017 서울모터쇼에서 스포츠세단 스팅어를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스팅어는 기아차가 개발한 5인승 후륜구동 스포츠세단으로, 지난 2011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선보인 콘셉트카 GT의 디자인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스팅어는 발표 6년만에 양산차로 재탄생했다.

스팅어 (Stinger)


특히 스팅어의 디자인은 피터 슈라이어 사장이 디자인을 총괄, 낮은 전고와 긴 휠베이스를 바탕으로 스포티하면서도 고급스러운 프리미엄 감성이 강조됐으며 항공기 디자인을 모티브로 한 역동적인 느낌을 풍기는 것이 특징이다.

주행성능은 고성능차 개발 분야에서만 30년 이상의 경력을 쌓은 알버트 비어만 부사장이 총괄했다. 스팅어는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다양한 주행성능 테스트를 통해 담금질을 거쳤으며, 이를 통해 강력한 성능은 물론 내구성을 확보했다.

스팅어의 파워트레인은 2.0 리터 터보 GDi , V6 3.3리터 트윈 터보 GDi 두 종류의 가솔린 엔진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2.0리터 터보 GDi 모델은 최고출력 255마력과 최대토크 36.0kg.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스팅어 (Stinger)


V6 3.3리터 트윈 터보 GDi 모델은 최고출력 370마력과 최대토크 52.0kg.m의 파워를 발휘하는데, 특히 3.3리터 모델은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5.1초가 소요된다. 이는 기아차 중 가장 빠른 가속성능이다.

스팅어는 이와 함께 후륜 8단 자동변속기가 기본 장착됐으며, 기아차 세단으로는 최초로 AWD 시스템도 함께 장착됐다.

한편, 기아차 관계자는 “스팅어는 강력한 파워나 당당한 스타일링 뿐 아니라 편안한 승차감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구현한 차”라며 “목적지에 가장 빨리 도착하는 것보다는 그 여정을 위한 자동차”라고 밝혔다.

스팅어 (Stinge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단독] 기아차 스팅어, ″에센투스 아니다″..자체 엠블럼 포착
[서울모터쇼] 인피니티, 크로스오버 Q30 공개..가격은 3840만원
[서울모터쇼] 글로벌 자동차 디자인 공모..오토디자인어워드 ‘눈길’
[서울모터쇼] 캐딜락, 럭셔리 SUV ‘에스컬레이드’..카리스마 작렬
EIB, ″배출가스 조작 드러나면 ‘르노’ 고소″..르노는 부인
제로백 2.3초.. 세상에서 가장 빠른 전기차 엘렉스트라
전기차 테슬라, ‘모델 Y’ 출시 계획..소형 SUV 시장 경쟁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