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차·세단·SUV, 터보 차종 급증..인증문제 개선 시급

데일리카 조회 1,484 등록일 2017.04.03
G80 스포츠


국내 완성차 시장에 터보 엔진 장착 차량 비중이 크게 늘어나고 있어 주목된다.

하니웰코리아(대표 이성재)는 국내 5개 완성차 업체가 판매하고 있는 승용·승합 74개 모델을 대상으로 터보 모델을 조사한 결과, 45개 모델에서 터보가 장착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45개 터보 모델 중 승용은 49%인 22개 모델이었으며, 23개 모델은 SUV와 승합차 모델에 터보가 탑재됐다. 또 45개 터보 모델 중 20개 모델(44%)에서는 가솔린 터보 모델을 보유하고 있어 전반적으로 가솔린 차량의 터보 장착 모델이 증가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쏘나타 뉴 라이즈


올해들어 출시된 대표적인 가솔린 터보 승용 모델 중에서는 현대차 쏘나타 뉴라이즈가 꼽힌다. 준중형급에서는 아반떼가 터보 라인업을 갖췄다. 경차도 예외는 아니다. 기아차는 기존 경차 터보 모델인 레이에 이어 같은 급의 경차인 신형 올 뉴 모닝 역시 올 상반기 중 1.0 터보 직분사 엔진을 탑재한 터보 모델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지난해의 경우에는 르노삼성의 SM6, 한국지엠 쉐보레의 말리부 등 중형차의 대표 모델들이 모두 가솔린 터보 차량을 출시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제네시스 G80, EQ900 등 배기량 3000cc 이상의 모델에서도 가솔린 터보가 탑재됐다.

SUV의 가솔린 터보 차량도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전통적으로 SUV는 디젤차가 대부분이었지만 최근에는 정숙성과 성능을 기반으로 한 SUV 가솔린 터보 모델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올해 선보인 SUV 터보 차종은 현대차 싼타페를 비롯해 기아차 쏘렌토 등이다.

신형 말리부


이처럼 SUV 가솔린 터보 모델은 파워트레인 다변화와 함께 SUV 시장의 확대 등 소비자 인기가 높아지고 있어 더욱 확대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하니웰코리아 관계자는 “가솔린 터보 차량은 차의 크기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배기량은 줄일 수 있는 ‘다운사이징’ 전략으로 시작됐다”며 “그러나 최근에는 크기와 배기량을 줄이지 않는 ‘라이트사이징’ 모델에도 가솔린 터보를 적용하는 추세여서 향후 가솔린 터보의 증가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분석된다”고 했다.

한편, 국내 시장에서 이처럼 터보 차종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터보에 대한 자가인증이나 형식승인 등 정부의 제도적 기준이 구체적으로 마련되지 않았다는 점은 시급히 개선돼야 한다는 지적이다.

르노삼성차, SM6 dCi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서울모터쇼] 브랜드 전략 노출부터 말실수까지..서울모터쇼 ‘말말말’
한국지엠 조상연 상무, ″볼트 EV 디자인..한국지엠이 100% 주도″
재규어랜드로버, 모델별 0.37~0.96% 가격 인상..이유는?
[서울모터쇼] 박동훈 르노삼성 사장 ″르노 클리오는 고정관념 타파할 車″
[서울모터쇼] 랜드로버가 선보인 레인지로버 벨라..예상 가격은?
[프리뷰] 캐딜락 에스컬레이드..상징적 럭셔리 SUV
[단독] 기아차 스팅어, ″에센투스 아니다″..자체 엠블럼 포착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2
  • kakao 2017.04.03
    어서 기준개선해야겠어요...
  • danawa 2017.04.03
    통계는 순정 양산차량의 터보엔진 채택을 통한 다운사이즈 경향이 심화된다는 내용인데,
    기사 말미는 결국 애프터마켓 튜닝 시장을 위한 제도 개선이 시급하다는 논리로 마무리가 되네요.
    퍼포먼스 튜닝용 가렛 터보를 생산하는 하니웰의 입장과 희망이 많이 반영된 기사네요 ^^;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