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정훈, 슈퍼레이스로 돌아온 스타레이서 ASA GT클래스 출전

위드레저 조회 99 등록일 2017.04.17
제목없음
연정훈 (7).jpg
 
연정훈 (8).jpg
 
연정훈 (9).jpg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통해 10년 만에 국내 무대에 복귀한 연정훈이 16일 오후 3시 15분부터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ASA GT클래스 결승전에 출전한다.

GT1 연정훈.jpg
 
GT1 연정훈_1.jpg

2017 시즌을 쏠라이트 인디고와 함께 하게 된 연정훈은 배우 겸 레이서로 지난 2010년 슈퍼레이스 슈퍼6000 클래스 출전한 바 있고, 2012년부터 2016년까지 국제 대회인 페라리 챌린지에 참가해 우승은 물론 상위권에 오르며 레이서로 역량을 키워왔다.

연정훈 (4).jpg
 
연정훈 (5).jpg

연정훈은 “국내 무대로 컴백한다는 것 자체가 많이 설레고 기대된다. 그 만큼 최선을 다해 좋은 모습 보여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오래간만에 돌아온 국내 서킷, 새로운 선수들과의 대결인 만큼 누구보다 빠르게 적응 완료하고 우승을 거머쥐도록 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연정훈 (1).jpg
 
연정훈 (2).jpg

쏠라이트 인디고는 GT1클래스에 연정훈을 영입, 서주원과 투 톱 체제를 구축해 2017 시즌 포디움 정상에 도전한다. 

류시원 슈퍼레이스 캐딜락6000 (6).jpg
 
연정훈 (3).jpg

한편, 15~16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화려하게 2017 시즌 막을 올린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올 해 총 8번의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개막전을 비롯 전 경기가 XTM 생중계되며, 네이버와 티빙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시청이 가능하다.



<ⓒwithleisure(http://www.withleisur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