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에서 고전하는 현대기아차, 생존 해법은?

데일리카 조회 1,011 등록일 2017.04.17
genesis gv80 concept 출처=hyundai motors


현대기아차가 모터쇼에서 생존의 해법을 찾는다.

현대기아차는 14일 개막한 미국 뉴욕국제오토쇼(뉴욕모터쇼)와 21일 개막하는 중국 상하이(上海)모터쇼에서 현지 공략 신차를 대거 선보인다.

2018 Hyundai Sonata reveals 출처=The News Wheel


뉴욕모터쇼에서 현대차의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는 ‘GV80 콘셉트카’를 최초로 공개했다. 전문가들은 제네시스가 최초로 선보일 차량의 기반이 될 콘셉트카를 미국에서 선보인 이유를 '미국 중형 SUV 시장을 공략하겠다는 의도'로 해석하고 있다.

또 현대차는 대표 차종 쏘나타를 들고 나왔다. 2012년 23만605대를 판매했던 쏘나타는 이후 판매량이 계속 줄어 지난해 19만9408대 판매에 그쳤다. 중형 세단 시장을 재공략하는 계기로 뉴욕모터쇼를 택한 셈이다. 기아차는 미국에서 소형 세단에 집중한다.

hyundai kia china 출처=hyundai motor group


다음주 중국 상하이 국영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하는 상하이모터쇼에서도 현대기아차는 중국 전략 차종을 대거 선보인다. 현대차는 소형 SUV와 중형 세단 페이스리프트를 공개하고, 기아차는 소형 세단과 소형 크로스오버(CUV) 차량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중국 시장에서 현대기아차 판매대수가 감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달 중국시장에서 현대는 25% 이상, 기아차는 50% 이상 판매량이 감소했다.

Kia racing girl in Shanghai Auto Show 출처=automobilenews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김영식 캐딜락 대표, “에스컬레이드 디젤 투입..올해 200% 성장”
볼보, “자율주행 안전성 우려...100% 자율주행차 개발로 건너뛸 것”
[구상 칼럼] 승용차와 SUV를 모두 가진 볼보 V90 크로스 컨트리
토요타, FT-4X 컨셉 공개..언제든 떠나고 싶은 사람을 위한 車
[단독] 중국차, SUV ‘켄보 600’ 3월 판매량 ‘0’..그 이유는?
벤츠 S클래스 vs. BMW 7시리즈..고성능 경쟁 ‘주목’
폭스바겐, 3번째 전기차 콘셉트 공개 계획..쿠페형 SUV ‘눈길’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