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뉘르부르크링서 담금질 들어간 고성능 i30N..성능은?

데일리카 조회 1,807 등록일 2017.04.24
현대차 i30N 뉘르부르크링 24시간 레이스 출전


현대차의 고성능브랜드 N이 두 번째 뉘르부르크링 완주에 성공했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현지시각)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간 내구레이스에서 고성능 i30N 프로토타입이 예선전 완주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완주에 성공한 i30N 프로토타입은 양산차에 적용될 2.0리터 가솔린 터보 GDi 엔진을 탑재하고 양산차의 스펙을 최소한으로 변경한 경주차 2대를 이용, SP3T 클래스에 출전했다.

현대차 i30N 뉘르부르크링 24시간 레이스 출전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는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와 스파 24시간 내구레이스와 함께 유럽 3대 내구 레이스로 불리며, 경기 코스는 노르트슐라이페와 그랑프리 서킷을 합친 총 연장 25km, 73개의 코너로 구성됐다.

특히, 노르트슐라이페 구간은 큰 고저차와 다양한 급커브 등으로 인해 가혹한 주행조건을 갖춘 것으로 유명한데, 전 세계 완성차업계가 혹독한 주행 조건에서 차량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해 찾는 곳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로 인해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는 완주율 자체가 50~60% 대에 불과하며, 지난해의 경우 총 참가대수 158대 중 101대가 완주해 64%의 완주율을 기록했다.

현대차 i30N 뉘르부르크링 24시간 레이스 출전


현대차가 이번 출전시킨 i30N 은 전용 경주차의 성격을 지녔던 첫 출전 차량과 달리 변경을 최소화했다. i30N 양산형 모델에 가장 근접한 모델이라는 게 현대차 측의 설명이다.

현대차는 이번 대회에서 차량을 세팅하며 얻은 다양한 수치를 양산차에 최적화된 값을 도출하는데 활용할 방침이다.

한편, 현대차는 고성능N의 첫 모델이 될 ‘i30N’을 올 하반기 유럽에서 출시할 예정이며, 이번 예선과 향후 5월 25일~28일에 있을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본선 대회에 지속적으로 출전해 이를 ‘i30N’의 양산 전 성능 테스트의 장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 i30N 뉘르부르크링 24시간 레이스 출전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폭스바겐, “전기차 가격은 내연기관차와 비슷한 수준 될 것”
닛산 맥시마에 적용된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기술..‘눈길’
인피니티, 2017 QX60 출시..가격은 6290만원
GM, 경제위기 베네수엘라 시장에서 철수 계획..그 이유는?
릴리움, 수직 이착륙기 개발 성공..′하늘을 나는 車′ 현실화
스마트폰만 있으면 주차고민 끝..원격전자동주차 2년내 양산
볼보가 中서 생산할 전기차..국내에도 투입될까?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2
  • naver 2017.04.24
    오 영혼까지 모아서 보여줌
  • naver 2017.04.25
    엔진은 이제 끝물아닌가.. 모터시대가 올려고하는데....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