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아우디 A4, 닛산 캐시카이 등 10개 차종 7,742대 결함 리콜

오토데일리 조회 1,380 등록일 2017.04.27

[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국토교통부는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한국닛산, 한국모터트레이딩에서 수입·판매한 차량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한다고 밝혔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아우디 A4 40(2.0) TFSI quattro 등 5개 차종에서 제작공정 중 발생된 미세한 금속이물질이 냉각수 보조펌프로 유입돼 막힐 경우 냉각수 보조펌프가 과열돼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1년 5월 6일부터 2016년 7월 13일까지 생산된 아우디 A4 40(2.0) TFSI quattro 등 5개 차종 승용자동차 4,005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28일부터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한국닛산에서 수입·판매한 캐시카이 등 2개 차종에서 결함이 발견됐다.

2013년 11월 8일부터 2016년 5월 27일까지 생산된 캐시카이 3,117대에서 우측 후방 휠 프로텍터와 브레이크 호스의 간섭으로 브레이크 호스가 손상 될 경우 제동력이 저하될 가능성이 확인됐다.

2013년 7월 18일부터 2014년 2월 10일까지 생산된 무라노 승용자동차 15대에서 유압식 파워스티어링 호스를 고정하는 부품의 조립불량으로 호스가 분리돼 오일이 샐 경우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28일부터 한국닛산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한국모터트레이딩에서 수입·판매한 야마하 MT-09A 등 3개 차종에서 조향핸들 고정 부품의 조립불량으로 조향핸들 고정부품이 풀릴 경우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3년 10월 11일부터 2016년 12월 14일까지 생산된 야마하 MT-09A 등 3개 차종 이륜자동차 605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28일부터 한국모터트레이딩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해당업체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