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시스, 2017 상하이 모터쇼 성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165 등록일 2017.04.28


캠시스가 19일부터 28일까지 열흘간 열린 ’2017 상하이 모터쇼’ 현장에서 약 4,200여명의 참관객 중 30개사와 심도 있는 B2B 미팅을 통해 중국 및 해외시장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2017 상하이모터쇼’는 축구장 약 50개 크기의 대규모 전시장에 1,000여개의 국내외 자동차 연관업체가 1,400여대 차량을 출품 하는 등 사상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이번 전시회는 글로벌 트렌드에 맞춰 대체구동시스템(Alternative drive systems), 자율주행(Autonomous driving), 커넥티드카(Connected cars)의 세가지로 주제로 열렸다.

이번 전시회에서 캠시스는 고객사 맞춤형 차량용 후방 카메라부터 카메라기반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차량 인포테인먼트(IVI) 등의 스마트카 솔루션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으며, 전기자동차 사업계획에 대한 소개도 함께 진행하는 등 미래 자동차 기술을 다채롭게 선보여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중국 전기차 업체인 ‘Hawtai motor group’, ‘Weltmeister motor technology’ 을 비롯해 상용차 전문업체인 ‘FAW jiefang automotive’, 현지 완성차 업체인 ‘AVIC motor cooperation’ 및 다수의 해외 전장제품 바이어들과의 미팅을 진행했으며, 추후 신규 제품 개발 및 세부 비즈니스에 대해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캠시스 박영태 대표이사는 “미래 자동차기술의 각축전이었던 상하이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 바이어 및 소비자들의 니즈를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2020년까지 중국의 ADAS 수요 규모가 35억달러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적극적인 후속 마케팅을 전개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