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구상 칼럼] 곡선형 차체의 준중형 크로스오버..인피니티 Q30

데일리카 조회 966 등록일 2017.05.16
인피니티 Q30


인피니티의 모델 확장은 준중형급 SUV까지 넓어지고 있다.

그런데 사실 정말로 SUV라고 한다면 인피니티의 명명법을 기준으로 본다면, 차명에 X가 들어가 QX 정도로 명명됐을 것이지만, SUV보다는 승용차에 가까운 성격이어서 Q라고 명명한 것으로 같다. 그리고 이제 신형 Q30을 우리나라의 거리에서도 만나볼 수 있게 된 것이다.

Q30


Q30의 차체 치수를 보면 전장 4,425mm, 전폭 1,805mm, 전고 1,495mm에 축거 2,700mm로 현대자동차 투싼의 4,475, 1,850, 1,645 보다도 각각 50mm 에서 150mm까지 작다.

치수상으로 약간은 차이가 나긴 하지만, 실물로는 엇비슷한 크기의 그야말로 준중형급 차량이다. 닛산 모델 중에서는 캐시카이와 엇비슷한 치수이다.

Q30 (SUV보다는 도시형 크로스오버 차량)


한눈에 들어오는 Q30의 차체 디자인은 유기적 형태의 근육질 디자인이다. 이런 인피니티의 차체 스타일링은 2007년에 등장했던 인피니티의 콘셉트카 에쎈스 이후 발전되어 온 것으로, 얼마 전 퇴임한 닛산 디자인 수장 시로 나카무라가 줄곧 견지해 온 방향이었다.

과거 닛산의 차량들은 기술적인 특색은 강했으나, 차체 디자인은 다소 각지고 개성이 적은 성향이었다. 그러나 나카무라 취임 이후 인피니티에서부터 근육질의 스타일링 도입을 하면서 크게 변화하기 시작한다.

Q30 (그릴의 비중이 크다)


인피니티 Q30은 그러한 인피니티의 개성이 강한 디자인을 단적으로 보여준다. 차체의 어느 부분에서도 시각적인 직선을 찾아볼 수 없는 것은 물론이고, 강렬한 눈매의 헤드램프와 모서리를 강조한 앞 범퍼와 크롬 몰드가 결합되어 강조된 테두리 속에 마치 그물과도 같은 형태로 만들어진 라디에이터 그릴은 공격적 인상을 준다.

차체 측면에서는 후드에서 도어 패널로 구부러지며 연결되는 캐릭터 라인과 도어 아래쪽에서 로커패널 부근을 흘러가는 또 다른 캐릭터 라인의 조합으로 차체 측면 전체의 볼륨감을 강조한다.

Q30 (닛산의 쥬크 같은 뒷모습)


특히 차체 측면에서의 인상은 초승달 모양의 C-필러가 눈에 띄는 디자인이 주도하고 있는데, 이 형태를 타고 테일 램프와 휠 아치, 그리고 모서리를 강조한 뒤 범퍼로 이어진다.

뒷모습 또한 다양한 조형요소들이 마치 조각품들을 전시해 놓은 것처럼 펼쳐져 있다. 물론 보는 관점에 따라서는 약간 복잡한 구성이라는 인상이 들기도 한다.

Q30 (차체 곡선과 곡면은 유연하다)


한편 실내의 운전석 주변의 스티어링 휠과 인스트루먼트 패널의 형상에도 곡선과 곡면에 의한 볼륨감을 강조한 것을 볼 수 있지만, 그보다 더 눈에 들어오는 것은 고급 브랜드로서의 실내 재질감의 마무리이다.

천연가죽과 인조가죽을 혼용하면서 재봉선으로 마무리한 크러시 패드의 표면 마감은 고급스러운 인상을 주기에 충분하다. 여기에 광택 마감 처리된 우드 패널과 함께 매칭된 메탈 재질의 마무리 부품들이 시각적인 품질감에 기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Q30 (초승달 모양의 C필러는 개성적)


차체 측면에서의 비례는 후드가 상당히 긴 편에 속해서 이것 역시 SUV보다는 승용차에 가까운 이미지를 만들어 내면서 차체 측면을 흐르는 유연한 선과 근육질에 의한 볼륨을 강조하고 있다.

이런 다채로운 차체 디자인을 보면, 자동차라는 기계에서 철판으로 만들어진 차체를 이렇게 마치 떡을 주무르듯(?) 자유자재로 만들 수 있구나 하는 사실을 새삼 느끼게 되곤 한다. 그런 관점에서 본다면 적어도 인피니티의 차체 디자인은 그들 만의 조형에 의한 영역을 개척한 것은 틀림 없어 보인다.

Q30 (볼륨감이 강조된 실내 디자인)

Q30 (SUV와 승용차의 절충적 디자인)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마크롱 佛 대통령의 럭셔리 SUV..DS7 크로스백은 어떤 차?
아우디, 2019년 콤팩트 전기차 출시 계획..테슬라 모델 3 ‘정조준’
[김필수 칼럼] 현대차그룹 위기, 24만대 강제 리콜..해결책은?
[프리뷰] 롤스로이스 ‘비스포크 컬렉션’..한국만을 위한 고급차
기아차, 상품성 높인 2018 니로 출시..가격은 2355만~2785만원
르노&닛산 공장, 랜섬웨어 감염..피해 확산 우려
폭스바겐, “전기차 시장서 테슬라 꺾는다”..그 배경 살펴보니

  • 회사명
    인피니티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1989년
    슬로건
    Accelerating the Futur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