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슈퍼레이스 아반떼컵 클래스 포디움 선수 기자회견

위드레저 조회 176 등록일 2017.05.17
제목없음
이동현, 김재우, 박진현 선수 슈퍼레이스 2전 수상 소감 밝혀
슈퍼레이스 현대 아반떼컵 이동현, 김재우, 박진현.jpg

슈퍼레이스 2전 아반떼컵.jpg

[사진=한국모터스포츠기자단]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슈퍼레이스) 2전이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이하 KIC)에서 13~14일 이틀간 열린 가운데 현대 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 클래스 포디움에 오른 선수들이 수상 소감을 밝혔다.

슈퍼레이스 현대 아반떼컵 이동현_1.jpg

33분31초956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한 신우모터스 이동현 선수는 “포디움 정상에 올라 기자회견에 온 것이 처음이라 엄청나게 어색하다. 하지만, 첫 승 정말 기분이 좋다. 실력이 뛰어난 선수들 사이에서 우승을 하게 되었다는 사실이 더 기쁘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슈퍼레이스 현대 아반떼컵 김재우_1.jpg

33분35초578의 기록으로 2위에 오른 R-LAB/천기산업 김재우 선수는 “이 클래스에는 첫 출전이었다. 즐겁게 레이스에 임했고, 많은 것을 배웠다고 생각한다. 두 시즌을 원 메이크가 아닌 경기를 하다 원 메이크로 돌아오니 고향에 돌아온 것처럼 정말 즐거웠다.”고 전했다.

슈퍼레이스 현대 아반떼컵 박진현_1.jpg

33분36초834의 기록으로 3위를 차지한 R-LAB/천기산업 박진현 선수는 “잘 생긴 선수들과 포디움 오르게 되어 기쁘다. 개막전에서 부주의로 인해 아쉬운 모습 보여드렸는데, 오늘 포디움으로 응원해 주신 분들께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아반떼컵 이동현.jpg
 
아반떼컵 김재우.jpg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전은 6월 18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서 펼쳐질 예정이다.

<ⓒwithleisure(http://www.withleisur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