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첫 SUV 우루스의 최고 출력은 650마력

오토헤럴드 조회 1,603 등록일 2017.05.17

스테파노 도메니 칼리 람보르기니 CEO가 브랜드의 첫 SUV 우루스의 간략한 제원을 공개했다. 그는 우루스에 트윈터보 V8엔진을 탑재할 것이며 최고 650마력의 출력을 낼 것이라고  밝혔다.

우루스가 람보르기니의 성장에 큰 기여을 할 것이라는 기대감도 나타났다. 람보르기니의 지난해 판매 대수는 총 3457대, 우르스가 출시되면 최대 5000대까지 가능하다는 전망이다. 

람보르기니는 내년 1000대의 우루스를 생산하고 2019년 3500대까지 늘려 나갈 계획이다. 증가 할 계획이다. 스테파노는 생산량은 수요에 맞춰 더 늘어 날 수 있다고 말했다. 

우루스는 올해 말 데뷔를 목표로 하고 있다. 람보르기니는 4.0ℓ 트윈터보 V-8 엔진 탑재 모델을 우선 출시하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도 이어 투입할 예정이다. 우루스는 벤틀리 벤테이가와 폭스바겐 모듈형 MLB 플랫폼을 공유한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람보르기니
    모기업
    Volkswagen AG
    창립일
    1963년
    슬로건
    Always different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1
  • kakao 2017.05.17
    650마력 제로백 3초대 나오겠네요..ㄷㄷ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