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르노삼성 클리오, ‘해치백 무덤’에 도전장..현대차 i30와 경쟁

데일리카 조회 4,558 등록일 2017.05.18
르노 클리오


르노삼성이 해치백 시장에서 현대차 i30에 도전장을 던진다.

18일 르노삼성자동차의 한 고위 관계자는 “2017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클리오는 7월에 출시할 계획이다”며 “클리오를 통해 국내 해치백 시장의 성공 가능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클리오는 유럽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1300만대 이상 판매된 르노의 베스트 셀링 해치백으로, 정교한 차체 밸런스와 높은 실용성으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사장


클리오는 B 세그먼트에 속하는 소형차지만, 르노삼성은 SM6와 QM6에서 선보인 고급화 전략을 이어나간다는 계획이다. 클리오는 실제로 LED 헤드램프, 고정형 글라스루프,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을 적용해 고급감을 강조할 것으로 전해진다.

파워트레인은 1.2리터 가솔린 터보와 1.5리터 디젤 두 가지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클리오는 글로벌 시장에서 총 11가지 조합의 파워트레인을 운영하고 있는데, 이들 파워트레인이 국내 실정에 잘 맞다는 평가에서다.

가솔린 엔진 라인업인 120 TCE 모델은 1.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을 장착, 최고출력 120마력을 발휘하며 6단 수동변속기와 6단 EDC 듀얼클러치 변속기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르노 클리오 컵카


1.5리터 디젤엔진은 두 가지 선택사양이 놓여있다. QM3에 장착된 것과 같은 90마력 사양의 1.5리터 DCI 엔진과 SM5 D에 적용된 것과 동일한 110마력 사양의 1.5리터 DCI 엔진이다. 두 엔진 모두 6단 수동변속기 또는 6단 EDC 듀얼클러치 변속기가 장착된다.

클리오를 성공시키겠다는 르노삼성의 의지는 확고하다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박동훈 르노삼성 사장은 지난 2017 서울모터쇼 컨퍼런스에서 “클리오는 르노삼성이 시장의 트렌드 리더가 되는 중대한 임무를 수행할 차”라며 “국내 자동차 시장이 획일화를 통해 만들어낸 해치백의 무덤이라는 고정 관념을 탈피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한편, 현대차가 최근 가수 아이유와 배우 유인나를 모델로 내세우며 i30에 대한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해치백 시장에서 현대차와 르노삼성의 향후 경쟁 구도가 주목된다.

현대차, 2017 i30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혼다, 시빅 출시 계획..고성능 버전 ‘타입 R’이 빠진 이유는?
볼보, 소형 SUV ‘XC20’ 출시 가능성..아우디 Q2와 ‘경쟁’
재규어, ′2017 XF 스포트브레이크′ 티저 공개..넉넉한 실내 ′눈길′
국산 중형차, 가성비·고성능·고급화 전략으로 차별화..불꽃 경쟁
G4 렉스턴, 보험개발원 평가 동급 최고성적 기록..안전성 입증
[TV 데일리카] 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 출시..고성능 오프로드 버전
토요타, 하늘 나는 ‘플라잉카’ 3년 뒤 현실화..현대기아차는?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3
  • danawa 2017.05.18
    i30랑이야 어차피 급이 다르고... 가솔린 모델 들여와서 저렴하게 팔았으면 좋겠네요.
  • kakao 2017.05.18
    고정 관념을 탈피할 무기로는 디자인과 가격입니다.
  • naver 2017.05.21
    ??? 프라이드급 차를 왜 i30에 붙이는지
1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