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현대차, 친환경 에어컨 냉매 도입..코나·벨로스터에 적용

데일리카 조회 1,029 등록일 2017.05.23
1+2 도어의 벨로스터


현대·기아차가 오는 2020년까지 전 차종에 친환경 에어컨 냉매(R1234yf)를 적용한다.

코나 (티저 이미지)


현재 현대차는 내수용 차량에 온난화 물질인 R134a라는 냉매를 사용하고, 유럽 판매용 차량에는 친환경 냉매를 사용 중이다. 유럽 판매용 차량에 사용하는 냉매를 내수용 차량에도 적용하겠다는 의미다.

외관 일부가 유출된 벨로스터 후속모델 (출처: The Korean Car Blog)


R134a 냉매는 다음 달 국내 출시하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코나에 최초로 도입한다. 이어 현대차 신형 벨로스터와 기아차 신형 프라이드, 소형 SUV 스토닉 등 신차에 차례로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 iF디자인 본상 수상


유럽 수출용 차량과 달리, 현대차가 지금까지 내수용 차량에 온난화 물질 냉매를 사용한 이유는 국내법상 제한 규정이 없었기 때문이다. 친환경 냉매 가격은 R134a의 10배 가량이다. 이로 인해 차량 가격이 인상되고 에어컨 냉매 충전 비용이 추가로 소요된다.

R1234yf 출처=the truth about cars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국산차는 기아차 ·르노삼성, 수입차는 미니·시트로엥..디자인 최고
[데일리카 디자인 어워드] 레인지로버 이보크..수입 중형 SUV ‘최우수 디자인’ 선정
[데일리카 디자인 어워드] 제네시스 G80..국산 대형차 ‘최우수 디자인’ 선정
[데일리카 디자인 어워드] 르노삼성 SM6..국산 중형차 ‘최우수 디자인’ 선정
[데일리카 디자인 어워드] 쉐보레 스파크..국산 경차 ‘최우수 디자인’ 선정
“車=예술 작품”..롤스로이스 비스포크·벤틀리 뮬리너의 혼(魂)
국산차 업계, “쌍용차 티볼리 잡아라”..소형 SUV ‘대전(大戰)’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