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르노삼성차, 여성리더십 역량강화 워크샵 개최

오토헤럴드 조회 143 등록일 2017.05.24

르노삼성차가 23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서 전사 여성임직원 200여명과 함께 기업 내 양성평등과 다양성 가치를 실현하는 ‘2017 Women@RSM 워크샵’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차는 르노 그룹 차원의 ‘Women@Renault’ 프로그램에 따라 지난 2011년부터 여성 인력 양성 프로그램인 ‘Women@RSM’을 발족해 운영하고 있다.

르노 그룹은 양성평등과 다양성을 기업의 핵심 경쟁력으로 여기고 그룹 내에 이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5년 기준 르노 그룹 내 핵심 멤버 중 25.9%가 여성으로서 직원 성별의 다양성을 리드하고 있다.

르노삼성차는 또한 회사의 의사결정 최고임원진 10명 중 업계 최다인 여성임원이 2명으로 ‘Women@RSM’을 통해 우수한 여성인력 채용확대 및 체계적인 여성 인력 양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기업 내 양성 평등과 직원 성별 다양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올해 워크샵의 주제는 ‘The Influencer(나만의 영향력을 꿈꾸다)’로, 사회 및 가정에서 여성들이 주도적으로 리더십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격려하는 취지에서 마련됐으며, 리더십 강연, 그룹 토론, 직무 관련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워크샵은 국내 여성 헤드헌터 1호로 유명한 유앤파트너즈 유순신 대표의 ‘21세기 여성리더의 경쟁력과 가치’에 대한 강의로 시작했으며, 그룹별로 영향력 강화를 위한 토론 및 직무역량 향상을 위한 ‘자동차 시장과 기술 트렌드’에 대한 교육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르노삼성차 박동훈 사장은 환영사에서 “여성인력의 우수함은 르노삼성차 모든 부서에게 그 진가를 발휘하고 있으며 본인의 소신과 적극적인 의지로 행동하는 우리만의 룰을 만들자”고 말해 여성 임직원들의 환호를 받았다.

Women@RSM 프로그램 총괄을 맡고 있는 최숙아 CFO는 “후배들이 전문성, 섬세함, 공감능력 등 여성의 강점은 살리고, 여성 직원에게 부족한 갈등을 즐기는 조직 소통능력은 적극적으로 개발하여 회사의 경쟁력이 되는 뛰어난 리더십으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