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기아자동차, 현대캐피탈과 손잡고 '스마트 쉐어링' 프로그램 실시

다나와자동차 조회 541 등록일 2017.05.26
제목없음

 

기아자동차는 현대캐피탈과 손잡고 렌터카를 근무 시간에는 업무용 차로, 이외의 시간에는 임직원의 개인용 차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은 법인사업자가 K3, K5, K7, K9 차량을(쿱, 하이브리드 모델 제외) 장기 렌트할 때 이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법인과 임직원이 차량을 공동으로 이용하고, 이용금액과 유류비는 분담하는 신개념 렌트 프로그램이다.

 

기아차는 법인사업자 임직원들의 복지를 증진하고, 렌트 차량의 활용도는 높이면서 렌트 비용 부담은 낮추고자 이 같은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

 

  

일반 장기 렌트 프로그램과의 비교를 통해 살펴 보면, 법인사업자가 2,270만원 상당의 K5 차량을 36개월 동안 렌트할 때 매월 청구되는 비용은 약 32만원이지만(무정비, 3만 km, 선수 보증금 30% 조건 적용), 동일한 조건으로 ‘스마트 쉐어링’ 프로그램을(법인, 임직원 간 5:5 분담 조건 적용) 통해 차량을 렌트하면 절반 수준인 약 16만원만 부담하면 된다. (비용 분담 및 이용 시간 개별 설정 가능)

 

좀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법인사업자는 임직원과의 1:1 차량 공유를 통해 차량 렌트 비용과 유지비를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업무시간 외에는 주차장에 보관만 돼있을 차량을 활용해 임직원의 복지 증진을 도모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임직원도 개인 렌트 비용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차량을 운영하는 것은 물론, 회사 주차장도 이용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하게 출퇴근을 할 수 있다. (법인사업자 별 내규에 따라 혜택 상이)

 

한편, 기아자동차는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 이용을 독려하고자 대상 차종의 차 값을 5% 할인하는 혜택도 제공한다. (기본 할인 및 이벤트 중복 적용 가능)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기아자동차 영업점과현대캐피탈 고객센터 1588-5211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마트 쉐어링 렌트 프로그램은 법인사업자 임직원들의 복지 증진, 차량 렌트 비용 절감, 렌터카 활용도 제고 등 1석 3조의 효과를 볼 수 있는 신개념 프로그램”이라면서 “앞으로도 기아차는 고객분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문의 autonews@danawa.com

(c)자동차의 모든 것, 다나와자동차(auto.danawa.com)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