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현대차 고성능 모델 i30 N, 유럽 시장 출시 계획..국내는?

데일리카 조회 1,597 등록일 2017.05.29
i30 N


현대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이 양산을 앞둔 마지막 담금질을 끝냈다.

현대자동차는 28일(현지 시각)까지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서 i30 N이 완주에 성공했다고 29일 밝혔다.

i30 N이 뉘르부르크링 내구레이스 완주에 성공한 건 이번이 두 번째로, 현대차는 작년도 대회에서 i30 N 프로토타입 모델로 전체 90위를 기록, 완주에 성공한 바 있다.

i30 N


특히, 올해 출전한 i30 N은 양산형과 동일한 수준의 2.0 가솔린 터보엔진을 탑재, 작년 대비 39단계 상승한 51위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i30 N’은 양산차에서 대회 안전 규정 준수를 위한 최소한의 사양만을 변경한 차량으로, 같은 클래스에 출전한 타 브랜드 경주 전용 차량과의 경쟁 속에서도 클래스 내 4위, 전체 51위로 완주해 차량의 우수한 성능을 증명했다는 게 현대차 측의 설명이다.

특히, 현대차는 이번 대회를 i30 N 양산 전 마지막 테스트베드로 삼은 만큼, 남양연구소 연구원들이 직접 드라이버로 출전해 차량의 완성도를 더욱 높일 수 있는 계기도 마련했다.

i30 N


현대차 관계자는 “고성능 N은 운전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핵심”이라며 “이번 대회 완주는 i30 N의 내구성과 주행성능을 증명했다는 점에서 상당한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i30 N은 오는 하반기 유럽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며, 현대차는 국내 및 북미 시장 대응을 위한 별도의 N 모델을 준비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아우디, 대형 SUV Q8 출시 계획..자율주행차 기술도 박차
롤스로이스, ′스웹테일′ 공개..단 한 명의 고객을 위한 럭셔리카
[TV 데일리카] 국산 고성능차 포문(砲門) 연..기아차 스팅어
[김필수 칼럼] 김영란법, 상식 넘어선..예비 범죄인 만드는 악법
재규어, 고성능차 XE SV 프로젝트 8 공개..600마력 파워
벤츠, 해치백 전기차 콘셉트 공개 계획..예상 가격은?
테슬라, ‘모델 3’ 정보 유출..사전 계약 40만대 ‘눈길’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