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말리부, 잇따른 누수 결함논란..한국지엠의 대응책은?

데일리카 조회 9,092 등록일 2017.06.16
말리부


한국지엠 쉐보레가 최근 불거진 말리부 누수 결함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16일 한국지엠 관계자는 “최근 말리부의 보조제동등 부위에서 부분적인 누수현상이 발생하는 걸 발견했다”며 “문제가 되는 차량을 보유한 고객들에 대해 무상수리를 진행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또 “현재 생산 및 출고되고 있는 차량들에 대한 추가 파악을 진행하고 있다”며 “현재 생산되고 있는 모델에 누수 문제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한국지엠 부평2공장 말리부 생산라인


말리부의 누수 결함 문제는 최근 온라인 포털과 동호회 등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는 추세다. 문제의 차량을 보유한 소비자들은 세차 과정에서 천장 내부에 얼룩이 발생하거나, 트렁크에 물이 고이는 현상을 호소하고 있다.

지난 4월 말리부를 구매했다고 밝힌 김도영(27세. 직장인)씨는 “(내 차에)물이 새는지 확인된 건 없지만 불안한 건 사실”이라며 “곧 장마철이 다가오는데 행여나 차체에 부식이 생기진 않을지 걱정 된다”고 우려를 표했다.

한국지엠은 결함 원인을 부품을 체결하는 볼트와 고무몰딩의 불량으로 파악하고, 개선된 부품으로 교체를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부식을 대비한 클리닝 작업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는 게 한국지엠 측의 설명이다.

말리부


자동차 업계의 한 관계자는 “제임스 김 한국지엠 사장이 생산 라인 가동을 중단시켜가며 품질을 강조한 게 불과 몇 개월 전”이라며 “이런 문제가 계속 불거진다면 소비자들의 신뢰도는 추락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한국지엠은 관련 문제에 대해 신속한 대응책을 마련하는 한편, 해당 사항에 대해 염려하고 있는 고객들에 대한 후속 조치를 곧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SVO 디자인 팩′ 공개..외관 스타일 ′눈길′
현대차 코나, 하룻만에 2500대 사전 계약..강자로 불린 티볼리는?
재규어랜드로버, 자율주행차 100대 테스트 계획..개발 박차
정우영 혼다코리아 사장, “시빅 터보를 국내에 소개하지 않은 건...”
현대차 쏘나타, 7월 美 시장 진출 계획..판매 탄력받나
[하영선 칼럼] ‘코나’ 등장했는데.. ‘티볼리’에 관심이 쏠리는 이유
현대차 실적 부진..정의선 부회장이 내놓은 타개책 살펴보니...

  • 회사명
    쉐보레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55년
    슬로건
    Find New Road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2
  • naver 2017.06.17
    근본적인 원인을 해결해라. 설계결함 인정하고 리콜 진행해라.
  • danawa 2017.06.19
    ㅋㅋㅋ 수타페 수타페 하다가 .... 말리부가 말려줘 되는 꼴이네...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