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리즈 밀란 후원.. 산악 모터스포츠 우승 도전

데일리카 조회 175 등록일 2017.06.22
리즈 밀란 출전차(파익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


한국타이어(대표 서승화)는 세계 최고의 산악 모터스포츠 대회인 ‘파익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Pikes Peak International Hill Climb)’에 10년 연속 참가한다고 21일 밝혔다.

미국 콜로라도 파익스 피크에서 25일 개막되는 ‘파익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은 극한의 산악 레이싱 대회로 지난 1916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101주년을 맞이한다.

콜라라도주 로키산맥의 해발 약 4300m의 파익스 피크 봉우리 정상까지 156개 코너의 총 19.99km의 구간을 통과해 1440미터의 높은 고도를 올라야 하기 때문에 타이어의 내구성과 그립력, 접지력이 경기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친다.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전기차 변형 클래스(Electric Modified class) 세계 신기록을 기록하며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한 챔피언 리즈 밀란(Rhys Millen) 선수를 후원한다.

리즈 밀란은 이번 대회에서 한국타이어의 초고성능 레이싱 전용 타이어 ‘벤투스 F200(Ventus F200)’을 장착하고 ‘타임 어택(Time Attack)’ 부문에 새롭게 도전한다. 최첨단 레이싱 타이어 기술력으로 더욱 강화된 벤투스 F200은 특수 컴파운드가 적용되었으며 고속 주행 시 뛰어난 그립력을 발휘한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강남 쏘나타’로 불려온 렉서스 ES..부활 날개짓 ‘주목’
美서 10만 달러에 팔리는 링컨 ‘내비게이터’..국내 출시는?
점점 커지고 있는 하이브리드차 시장 규모..미래 진단해보니...
기아차, 소형 SUV ‘스토닉’ 유럽서 공개..바람몰이 ‘예감’
테슬라 슈퍼차저 네트워크, 타사와 공유 계획..범용성 높일까?
기아차 스토닉, 현대차 코나와 차별화된 핵심은 ‘엔진’
스페인 언론에 실물 사진 유출된..기아차 소형 SUV ‘스토닉’ 살펴보니...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