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2017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2개 차종 석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188 등록일 2017.06.29


쉐보레 스파크와 말리부가 28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에서 개최된 ‘2017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시상식에서 경차와 중형차 부문 명예의 전당에 각각 선정됐다.

산업정책연구원과 한국브랜드디자인학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이번 브랜드 조사는 소비재, 서비스, 공공, 지자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브랜드 가치와 고객 만족,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등을 측정해 평가했으며, 올해 소비자들에게 가장 사랑 받은 제품과 서비스를 발표했다.

쉐보레 스파크와 말리부는 뛰어난 디자인과 우수한 상품성을 인정받아 경차와 중형차 부문에서 최고 점수를 획득했다. 특히, 스파크와 말리부는 최근 대규모 고객 시승 캠페인을 열고 대대적인 마케팅 프로모션을 실시해 화제가 된 바 있으며, 감각적이고 독특한 소재의 새로운 광고를 통해 제품 브랜드 가치를 향상시킨 점이 높이 평가 받았다.

행사에 참석한 한국지엠 마케팅본부 이일섭 전무는 “스파크와 말리부는 차급을 뛰어넘는 성능과 검증된 안전성을 바탕으로 쉐보레를 대표하는 핵심 차종으로 자리매김해왔다”며, “제품의 뛰어난 상품성을 널리 알리고 품격 높은 고객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올해 ‘2017 브랜드 고객충성도’ 조사에서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3개 차종 석권에 이어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주관 한국산업의 판매서비스 품질 지수(KSQI: Korean Service Quality Index) 조사에서 14년 연속 최우수 콜센터에 선정되며 브랜드와 서비스 측면에서 성과를 널리 인정받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