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6월 판매실적, 전년동월 대비 15.3% 증가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669 등록일 2017.07.03

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박동훈)는 지난 6월, 전년 동기대비 15.3%가 증가한 26,815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내수 판매는 작년 6월 개소세 할인의 기저효과로 전년 동기 대비 16.5%가 줄어든 9,000대, 수출은 전년 동기 보다 42.8%가 늘어난 17,815대를 판매했다.

르노삼성차의 올 상반기 누적 판매 대수는 총 135,895대로 전년보다 9.7%가 증가해 국내 완성차 중 단연 돋보이는 성장세를 기록했다. 특히, 르노삼성차는 내수 판매가 전년동기 대비 12.7%가 크게 늘어(46,916대) 상반기 전체 판매 실적을 이끌었다. 상반기 수출은 7.8%가 늘어난 77,014대를 판매했다.

지난달 르노삼성차 내수는 확고한 프리미엄 이미지를 굳힌 SM6와 QM6가 판매를 주도했다. 총 3,716대가 판매된 SM6는 최고 트림 판매가 45%(1,671대)를 차지했으며 차상위 트림까지 합치면 79.5%(2,956대)로 경쟁차량 판매 트림 분포와 확연히 다른 판매 구조를 보였다. QM6 역시 최상위 트림인 RE 시그니처만으로 지난달 1,484대를 판매해 전체 판매(2,155대) 중 68.9%를 차지했다.

또한 QM3는 경쟁 신차들의 출시 소식에도 전년 동기보다 33.5%, 전달보다 5.9%가 늘어난 1,621대가 판매됐다. QM3 판매 증가에 대해 르노삼성차는 QM3가 소형 CUV의 시장 개척자로서 차별화된 제품 영역과 그에 호응하는 고객군이 단단히 구축된 것으로 분석했다.

르노삼성차 6월 수출은 총 17,815대로 조업일수 감소 영향을 받았던 5월에 비해 57.7%가 뛰었다. 북미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구가하는 닛산 로그가 올해 최대 물량인 11,667대를, 수출 지역을 늘리고 있는 QM6도 수출 이후 최대 물량인 4,863대를 배에 실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