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슈퍼카 ‘페라리, 크로스오버 개발 계획..판매 가격은?

데일리카 조회 481 등록일 2017.07.10
페라리 GTC4루쏘 T


페라리가 크로스오버 모델 개발을 진행중인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매거진은 7일(현지 시각) 페라리가 브랜드 라인업에 크로스오버 모델을 추가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페라리가 현재 코드네임 F16X 아래 개발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2021년 해당 CUV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Ferrari crossover rendering(Theophilus Chin)


F16X는 페라리가 오는 2020년 선보일 GTC4루쏘 후속과 플랫폼을 공유하며, 여기에 4륜 구동 방식이 적용되고 V8 엔진 또는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페라리 크로스오버 모델은 5도어 레이아웃에 수어사이드 도어가 채택된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페라리는 CUV 개발에 큰 관심을 두지 않았다. 작년 초 세르지오 마르치오네(Sergio Marchionne) 페라리 회장은 페라리 SUV 출시 가능성에 대해 “결코 일어날 수 없는 일”이라며 강하게 부인한 바 있다. 지난 2014년 루카 디 몬테제몰로(Luca Di Montezemolo) 전 페라리 회장은 “페라리는 4도어 모델과 크로스오버를 선보이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페라리 GTC4루쏘 T


이에 따라 외신들은 BMW가 크로스오버를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 Sport Activity Vehicle)’ 이라는 타이틀 아래 선보이는 것처럼 페라리 또한 크로스오버 라인업에 새로운 명칭을 부여하고 세그먼트를 창출하는 전략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페라리 내부 관계자는 “페라리가 선보일 크로스오버 모델의 가격은 30만유로(한화 약 3억9338만원) 이상에 책정될 것”이라고 전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테슬라, 모델 3 양산 돌입..과연 1호차 주인공은 누구?
벤틀리, 벤테이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포착..전기차 집중
미니, 뉴 MINI 쿠퍼 D컨트리맨 月 29만원에 소유..마케팅 강화
기아차 니로, 美 시장에서 아이오닉 제치고 ‘질주’..인기 비결은?
수입차 시장 지각변동 감지..디젤은 지고 가솔린·하이브리드는 뜨고...
수입차 시장은 벤츠·BMW의 ‘놀이터’..시장 점유율 50% 돌파
벤틀리 SUV ‘벤테이가’, 2달 연속 두 자릿수 판매..‘인기’

  • 회사명
    페라리
    모기업
    Fiat Chrysler Automobiles
    창립일
    1928년
    슬로건
    Selling Dream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