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상반기 3만7723대 판매..전년대비 54%성장

오토헤럴드 조회 155 등록일 2017.07.11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한국 사회와 동반 발전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 2.0’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상반기 주요 성과를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올 상반기에 총 2개의 신차 및 18개 라인업을 추가해 다양한 고객 니즈를 만족시키면서 총 판매대수 3만7723대로 전년 동기 대비 54% 성장을 기록했다.

주력 모델인 E-클래스 라인업에는 더 뉴 E 220 d 4MATIC, 더 뉴 E 350 d, 더 뉴 메르세데스-AMG E 43 4MATIC 등 3개 트림을 추가로 선보였고, 동급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양한 총 16개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지난 4월 더 뉴 GLC 쿠페를 출시하면서 총 7종의 SUV 라인업을 선보이게 됐다. 이에 힘입어 SUV 부문에서도 전년 동기 대비 32.5%의 성장을 기록했다. 이 밖에도 C-클래스와 S-클래스 등 세단과 메르세데스-AMG, 드림카 등의 전체적인 판매 성장에 힘을 보탰다.

서비스 인프라도 강화했다. 2017년 상반기 동안 약 743억 원을 투자해 전시장 4개, 서비스센터 4개, 인증 중고차 전시장 2개를 새롭게 열었다. 더불어 3개의 기존 전시장과 1개의 인증 중고차 전시장 및 1개의 서비스센터도 확장 오픈해 올 연초 2.6일이던 평균 서비스 대기시간이 6개월 만에 1.9일로 단축됐다.

판매 및 서비스 인프라 확충에 따라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딜러 네트워크에서 약 400 명 규모의 신규 채용도 이루어졌다. 이와 동시에 보다 전문적인 차량 지식을 전달하도록 집중적인 교육을 거친 ‘제품 전문가’ 94명이 양성됐고, 커넥티드 카 기술 도입 등 급변하는 자동차 시장 트렌드에 따라 직군 개발 및 트레이닝도 체계적으로 진행됐다.

한편, 태블릿 PC를 통한 페이퍼 리스 프로세스가 20곳의 서비스센터에 안착하면서 개인 정보 노출을 최소화하면서도 신속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이 밖에도 보증 서비스 연장 상품인 ‘워런티 플러스’ 출시, 8년 연속 부품 가격 인하, 높은 리콜 시정률 등이 이루어졌다.

올 한해 40억 원의 사회 공헌 기금 투입을 약속한 가운데, ‘교육’을 핵심가치로 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도 지속적으로 진행됐다. 올 상반기 중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프로그램인 ‘모바일키즈’에 참여한 아동이 2500명을 기록하면서 누적 참가 아동 수가 1만 명을 돌파했다.

선진 자동차 정비 기술을 국내 인재들에게 전수하기 위해 일과 학습을 융합한 독일식 이원 진로 교육 시스템 ‘아우스빌둥’ 도입을 발표한 데 이어, 트레이너 인증 및 교육생 선발도 발 빠르게 진행해 9월 1일 자로 개강하는 첫 학기 준비를 마쳤다.

새로운 나눔 문화를 조성하는 데 앞장선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제1회 ‘기브 앤 레이스’ 자선 마라톤 대회도 2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료했다. 이를 통해 중증 장애 아동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고, 참가비 전액과 사회공헌기금 매칭 펀드 2억 원이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에 전달됐다.

하반기 중 더 뉴 E-클래스 쿠페와 카브리올레 등 2개의 신차를 더해 E-클래스 패밀리를 완성할 예정이며,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탑재한 더 뉴 S-클래스 부분변경 모델과 베스트셀링 SUV인 GLC 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도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이 외에도 프리미엄 컴팩트 SUV인 GLA 부분변경 모델도 출시를 앞두고 있어, 점차 다양해지는 고객 요구에 부응하는 차별화된 제품 출시로 두 자릿수 성장을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세계 최초로 ‘메르세데스-벤츠의 디지털 쇼룸’이 메르세데스-AMG 퍼포먼스 센터 및 메르세데스-마이바흐 전용 전시장으로서 문을 열게 된다.  인프라 확대에 따라 신규 채용도 늘려, 2017년 말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딜러 네트워크의 총 임직원 수가 4500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 밖에도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차량의 관리 이력을 조회할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 리포트’의 현지화 작업이 연내 마무리될 예정이며, ‘고객컨택센터’가 전국 단위로 확대돼 더욱 신속하고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최고의 제품과 그에 걸맞는 고객 만족을 선사할 뿐 아니라,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한국 사회와 동반 성장한다는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