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 자동차

검색

GMI그룹, 수륙양용자동차 공장 설립..연간 80대 생산 규모

데일리카 조회 344 등록일 2017.07.14
GMI그룹, 수륙양용자동차 공장 오픈식


GMI그룹은 지난 8일 수륙양용자동차 공장 오픈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GMI 수륙양용자동차 공장은 부산 기장군 소재 명례산업공단에 약 5000㎡ 규모로 설립됐다. GMI는 “수륙양용버스 연간 생산 규모는 80대 수준”이라며 “첫 생산되는 모델은 ‘수륙양용버스 DKAT-AB-0001’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디젤차만 내놓은 기아차 스토닉..가솔린차 출시 계획은?
GM, 中서 경차 스파크보다 저렴한 MPV 출시..‘파격’
불과 ‘5mm’ 모자랐던 안전..버스에 긴급제동 시스템 장착 의무화
2017 서울오토살롱 개막, 친환경 튜닝 그린트렌드 제시..‘주목’
기아차 소형 SUV ‘스토닉’ 출시..가격은 1895만~2265만원
구글 자율주행차, 긴급차량 감지도 ‘척척’..숨은 기술은?
쌍용차, 주행거리 300km급 전기차 개발 계획..코란도C 후속 유력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