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대형 SUV ‘팰리세이드’, 사전계약 실시..소비자 선택은?

데일리카 조회 11,576 등록일 2018.11.09
이상엽 현대차 스타일링 담당 상무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현대차가 대형 SUV의 모델명을 팰리세이드로 확정하고, 이달 말부터 사전계약을 실시한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플래그십 대형 SUV(프로젝트명 LX2)의 차명을 ‘팰리세이드(PALISADE)’로 확정하고, 오는 28일부터 열리는 2018 LA오토쇼에서 세계에서 처음으로 공개한다고 9일 밝혔다. 현대차는 이달부터 국내에서 사전계약을 실시한다.

팰리세이드는 운전석에서부터 3열 승객석에 이르기까지 모든 공간에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UX)을 기반으로 개발된 디자인과 패키지, 안전?편의 기술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펠리세이드, 세종문화회관 미디어 파사드 티저광고


특히 ‘직관적인 사용자 경험(Intuitive Usability Experience)’을 극대화하기 위해 상품 및 UX기획자, 디자이너, 엔지니어들이 선행 개발 단계에서부터 주요시장 소비자 조사와 경쟁모델 테스트를 실시해 실질적인 고객의 니즈(needs)를 확인하고, 이를 신차에 대거 반영시켰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팰리세이드가 제공하는 공간은 운전자 위주의 편의를 넘어 운전자를 포함한 모든 탑승객이 이동하는 동안 여유로우면서 고급스러운 라이프스타일을 누릴 수 있도록 개발됐다.

실내 디자인은 복잡한 구성요소를 배제하고 간결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스타일로 마무리했으며, 운전자와 승객들의 실사용 공간을 고려해 헤드룸과 레그룸 등 동급 최대 수준의 공간성을 확보한 것도 눈에 띈다.

펠리세이드, 세종문화회관 미디어 파사드 티저광고 2


또 고객이 레저?스포츠와 여행, 쇼핑 등을 위해 2~3열 공간을 스마트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조작을 혁신적으로 간편화시킨 다양한 시트 베리에이션(Variation)과 동급 최대 수준의 적재공간을 확보했다.

운전석과 2열 좌석 대비 편의성 측면에서 소외되기 쉬운 3열 승객까지 배려하는 디자인과 신기술을 대거 적용해, 팰리세이드에 탑승한 모든 승객들에게 편안한 공간을 제공한다.

팰리세이드는 운전자와 탑승객이 차량 내부에서 다양한 첨단 안전?편의사양들을 쉽고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도록 직관적인 사용성이 극대화된 것도 주목된다.

펠리세이드, 서울 광화문 버스 정류장 티저광고


현대차 관계자는 “대형 SUV시장에서는 기본적인 주행성능을 넘어선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며 “팰리세이드는 이 차급이 제공하는 넉넉한 공간에 운전자와 승객 모두 자신만의 여유로움을 누릴 수 있도록 혁신적인 안전?편의사양과 간편한 조작성 제공에 중점을 뒀다”고 했다.

한편 차명 ‘팰리세이드’는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해변지역 ‘퍼시픽 팰리세이즈(Pacific Palisades)’에서 영감을 받아 최종 확정됐다는 후문이다.

펠리세이드 앰블럼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테슬라 신임 이사회 의장에 로빈 덴홈 임명..일론 머스크는 CEO 유지
美서 ‘지각생’ 평가 받은 현대기아차..“SUV 비중 업계 평균 이하”
재규어, XJ 50주년 기념 스페셜 에디션 출시.. 가격은 1억5200만원
닉 라일리 전 GM대우 CEO의 경고..“현대차 점유율 하락은 경쟁력 문제”
BMW, 25개 친환경차 출시 계획..전기차 시장 공략 강화
BMW, EGR 리콜 72% 완료..“문제 해결 최선..총력 다하고 있다”
[브랜드 히스토리] 54년간 진화를 거듭해온 쉐보레 말리부..그 역사 살펴보니...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8
  • danawa 2018.11.11
    설마 컨셉만 나온차를 사전계약실시? 제정신인가? 대체 얼마나 자신없길래 상용차 디자인이랑 내부도 안나왔는데 사전계약???
  • danawa 2018.11.12
    이렇케 거픔만 커지면 나중에 실망이 더 큰데 말이야
  • danawa 2018.11.13
    근데 뭐 애초에 기대할만한 컨셉트 디자인도 아니어서 실망할것도 없을듯.
    얘네들 전략은 그냥 막 던져서 한놈만 걸려라식인듯...
  • danawa 2018.11.12
    사전 계약율 보고 자사 신차에 대한 기대치가 어느정도인지 파악해보고,
    신차 정식 공개 후 사전 계약 취소율을 보고 고객들 반응이 어느정도인지 파악해 보려는 거죠.
    사전 계약 하는 사람들이야 실물 보고 취소해도 게약금 돌려 받으니까 부담 없는 거구요.
    만일 마음에 들면 남들보다 먼저 차 받을 수 있으니까 좋고......
    그 차에 관심이 있었던 사람이라면 사전 계약이 사실 크게 부담되진 않습니다. 취소하면 계약금 돌려주니까...
  • danawa 2018.11.13
    그니깐 그거 자체가 고객들은 테스터로 쓰겠다는말밖에 안되는거고,
    얘네들 자세 자체가 미리 모집할건데 사면말고 아님말고~ 이런식이잖아요 이정도 마케팅은
  • danawa 2018.11.12
    솔직히 지금까지 나온 스파이샷 보면, 휠도 그렇고 그저그런...느낌이던데...
    컨셉카의 22인치휠 같은건 아마도 안나오겠죠? 쩝...아쉽네요..
  • danawa 2018.11.13
    22인치는 상용차로 나오기 좀 힘들지 않을까요? 그리고 예측샷 나온거보니깐
    싼타페 롱버전같던데 그냥... 생각보다 실망스러울거같네요 텔루라이드도 그랬듯
  • danawa 2018.11.14
    관짝 넣기 딱 좋네
    상조 회사들 전용 차량으로 나온건가
    전 세계적인 운구 전용 차량으로 나가보는게 어떻겠냐
    아 근데 생각해보니 참 웃기네 ㅋㅋ
    현기차가 원래 바퀴달린 금속 관짝이나 마찬가진데
    관짝에 관짝을 넣고 댕기면? ㅋㅋㅋㅋㅋㅋㅋㅋ
1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