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월 중국시장 판매 47% 증가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806 등록일 2019.02.11


현대자동차의 2019년 1월중국시장 신차 판매대수가 2018년 1월보다 47% 증가한 11만 316대로집계됐다. 이는 2018년 2017년보다 0.7% 증가한 79만대를판매한 현대자동차는 새 해 들어 첫 달부터 큰 폭의 신장세를 보였다. 증가세를 견인한 모델은 라페스타와 아반떼의 중국 버전인 링동 등이었다. 링동은84% 증가한 2만 4,000대가팔렸다.

현대자동차는 올해 중국시장에 투싼을 포함한 3개의크로스오버와 3개의 배터리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다. 엔시노라는이름으로 출시될 배터리 전기차는 1회 충전 항속거리 450km로 알려졌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