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소차 충전소 추가 설치 의결..‘국회 충전소’ 7월 완공 전망

데일리카 조회 457 등록일 2019.02.11
현대차 차세대 수소전기차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여의도에 수소차 충전소가 건립된다. 양재동과 상암동에 이은 세 번째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가진 ‘제 1차 규제특례심의위원회’를 열고, 국회에 수소충전소 설치를 신청한 안에 대한 규제 특례를 부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현대자동차가 정부 측에 요청한 사안이다. 국회를 포함, 탄천 물재생센터, 양재 수소충전소, 중랑 물재생센터, 현대 계동사옥 등 총 다섯 곳의 충전소 설치 계획이 상정됐으며, 이 중 탄천과 양재, 국회 등 세 곳의 충전소 설치 계획을 승인했다.

NEXO 수소전기자동차 (여주충전소)


중랑 물재생센터는 서울시가 별도의 부지 활용계획을 제출한 만큼, 해당 지역의 수소 충전소 설치는 재논의될 예정이며, 현대 계동사옥은 조건부 승인이 결정됐다.

국회에 설치되는 수소충전소는 승용차 기준, 하루 50대 이상의 충전이 가능한 250kg 규모의 수소탱크가 설치되며, 이를 위해 국회 내 200~300평 부지가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국회 수소 충전소는 현대차가 구축을 담당할 계획이며, 관할 구청의 인허가와 한국가스안전공사의 안전성 검사 등을 거쳐 7월 말 완공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리스 승인은 빠르고 중도 상환은 느리게..메르세데스-벤츠의 이상한 ‘불통’
볼보트럭, 노후차 폐차시 최대 800만원 지원..3800만원 혜택
부여 백마강서 수륙양용 시티투어버스 운행 계획..관광 콘텐츠 연계
자동차 생산량, 멕시코에 밀려 세계 7위로 하락..자동차 산업 ‘위기’
코나 일렉트릭·아이오닉 하이브리드..친환경차 시장 주도
급성장하는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공유서비스 확대 ‘주목’
“똑같은 차는 없다”..작년 롤스로이스 판매량 살펴보니...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1
  • danawa 2019.02.12
    정부랑 흉기차랑 뒷거래가 있지 않고서야 이런 말도 안되는 일을 밀어준다는게
    정말 말이 안되네요~!
    충전소 하나 짓는데 30억~! 10군데만 지어도 300억~!
    거기다 보조금도 배터리 전기차의 몇 배~!
    그냥 그 돈으로 급속 충전소나 수천~수만대 설치하는게 상식 아닌가요??
    그리고 수소차가 친환경~??
    정말 그렇게 생각하신다면 속고 있는 겁니다~!
    수소차는 사기입니다~!
    https://blog.naver.com/godinus123/221404420993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