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나무심기 진행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152 등록일 2019.04.15


혼다코리아(www.hondakorea.co.kr, 정우영 대표이사)는 지난 13일 시민단체 (사)생명의숲국민운동(이하 생명의숲)과 함께 `함께 꿈꾸는 숲 이야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나무심기 활동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나무심기 활동은 혼다코리아와 생명의숲이 공동 주최하고 생명의 숲과 삼척국유림관리소의 주관으로 진행됐다. 총 350여명이 참가했으며 혼다코리아 임직원과 함께 전국의 혼다코리아 자동차 딜러와 모터사이클 임직원, 생명의숲 회원과 일반시민들이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다.

통상 1ha의 숲은 연간 168kg의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물질을 흡수하는 효과가 있으며, 30년생 이상의 나무 한 그루는 대략 대기 1000㎥당 7000개의 먼지 입자를 흡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조밀한 숲은 홍수나 산사태 등의 자연 재해를 예방하는 역할도 한다.

서울, 인천, 대전, 대구,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모인 350여명의 참가자들은 4년전 큰 산불 피해를 입은 삼척시 도계읍 태백산 자락 산림 1ha면적에 총 3,000그루의 소나무를 심으며 건강한 숲의 복원을 기원했다.

또한 직접 나무심기를 진행하며 강원도 산불 피해의 심각성과 나무심기의 중요성을 깨닫고 가족, 동료, 지인과 함께 심는 나무 한 그루 한 그루에 푸른 숲을 향한 희망을 담았다. 특히 최근 강원도 고성, 속초, 강릉, 동해, 인제 등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막대한 피해가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이재민, 지역 주민들의 아픔과 어려움을 생각하며 더욱 진지하고 경건한 마음으로 나무심기 활동에 임했다.

혼다코리아는 여러 가지 자연 재해와 환경 훼손으로 인해 우리의 나무와 산이 고통 받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건강한 일상을 지킬 수 있는 환경 보호 캠페인에 관심을 갖고 지난해부터 생명의숲과 함께 이번 행사를 준비해 왔다.

이를 시작으로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숲을 주제로 한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며, 산불 피해를 입은 백두대간을 다시 푸른 숲으로 가꾸기 위해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이사는 “혼다코리아는 기업으로서 사회적, 환경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생명의숲과 협업하여 오래 전부터 백두대간 보전 활동과 같은 다양한 환경 보호 활동을 진행해왔다”며 “앞으로 혼다코리아는 지역 사회의 환경 보호와 발전에 일조하고, 더 나아가 개개인의 이동과 생활의 기쁨을 제공함으로써 공유 가치 창출에 기여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혼다
    모기업
    혼다
    창립일
    1948년
    슬로건
    The power of Dream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닫기

축하합니다. 스탬프를 찾으셨습니다.

스탬프 찾기 참여 현황
확인하시겠습니까?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