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전기 SUV I-PACE..‘2019 월드카 어워드’ 수상 ‘주목’

데일리카 조회 289 등록일 2019.04.19
재규어, 양산형 I-페이스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재규어 브랜드의 순수 전기 SUV I-PACE가 2019 월드카 어워드(2019 World Car Awards)에서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8일 재규어 브랜드에 따르면, 고성능 럭셔리 전기차 I-PACE는 2019 세계 올해의 차(2019 World Car of the Year),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World Car Design of the Year), 월드 그린카(World Green Car)에 선정돼 3관왕에 올랐다. 월드카 어워드 15년 역사상 3개의 상을 동시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4개국 86명의 자동차 전문 기자단의 심사를 거쳐 발표된 이번 I-PACE의 수상은 ‘2019 유럽 올해의 차(2019 European Car of the Year)’ 수상에 이은 것이다.

랄프 스페스(Prof. Dr. Ralf Speth) 재규어 랜드로버 CEO는 “재규어 I-PACE가 세계 자동차 업계의 권위 있는 심사위원들로부터 3개의 상을 받아 영광”이라며 “우리는 배출량 제로, 사고 제로, 교통 체증 제로라는 데스티네이션 제로(Destination Zero) 비전을 향해 나아가기 위한 이상(理想)에서 출발했다. I-PACE는 이를 달성하기 위한 첫 단계로 순수 전기차가 니치 선택에 불과하던 때부터 고안된 모델”이라고 말했다.

영국에서 설계되고 개발된 I-PACE는 재규어 브랜드의 저변을 넓히는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출시 이후 올해 3월말까지 전 세계 60개국 1만1000명 이상의 고객에게 인도됐다.

스포츠카급 성능, 배기 가스 배출 제로, 탁월한 정교함 및 진정한 SUV 실용성이 결합된 I-PACE는 전기차 시장에서 단연 최고의 선택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재규어 디자인 총괄 디렉터 이안 칼럼(Ian Callum, Jaguar Director of Design)은 “재규어를 디자인하는 것은 세계에서 가장 좋은 직업이며, I-PACE 만큼 보람 있었던 프로젝트는 없었다고 말할 수 있다”며 “우리는 전기차가 디자이너에게 준 비율, 프로파일, 패키징에 대해 재고할 수 있는 전례 없는 자유를 최대한 활용했다. 오늘 수상한 세 개의 상은 우리 팀의 업적을 인정받는 것”이라고 말했다.

I-PACE의 독창적인 캡포워드(Cab-forward) 프로파일, 짧은 오버행 그리고 근육질의 헌치 디자인은 다른 SUV와는 차별화되는 드라마틱한 느낌을 선사한다. 맞춤형 전기차 아키텍처로 구현된 넓은 인테리어는 아름답고 고급스러운 디테일과 정밀한 재규어만의 장인정신으로 마무리됐다.

재규어 I-PACE


알루미늄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I-PACE에는 36개의 모듈이 들어있는 90kWh 배터리를 탑재하여 1회 충전으로 333km(국내 인증 기준) 주행이 가능하다.

I-PACE는 국내 표준 규격인 DC 콤보 타입 1 충전 규격으로 50kWh 또는 100kWh 급속 충전기와 7kWh 가정용 충전기를 이용해 충전이 가능하다.

국내에 설치돼 있는 100kWh 급속 충전기의 경우 40분 만에 80%까지 충전 가능하고, 50kWh 급속 충전기 사용시 90분 만에 약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3만6000Nm/°의 역대 재규어 모델 중 최고 수준의 비틀림 강성을 갖춘 I-PACE는 유럽 신차 안전도 평가인 유로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했다.

차체 구조는 높은 수준의 탑승자 보호를 제공하며, 자동 전개식 보닛(deployable bonnet)과 자동 긴급 제동 장치(autonomous emergency braking) 등의 다른 도로 이용자나 보행자의 안전을 위한 최첨단 기술도 적용됐다.

한편, 재규어 I-PACE는 혁신적인 최첨단 기술의 탑재, 스포츠카급의 퍼포먼스와 아이코닉한 디자인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으며 ‘2019 유럽 올해의 차’ 독일 노르웨이 영국 올해의 차, BBC 탑기어 매거진 올해의 전기차, 중국 올해의 그린카, 오토베스트의 에코베스트 차로 선정되는 등 세계적으로 62개의 상을 수상했다.

한편, 재규어 I-PACE의 국내 판매 가격은 EV400 SE 1억910만원, EV400 HSE 1억2320만원, EV400 퍼스트에디션 1억2650만원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캐딜락, 중형세단 CT5 공개..5시리즈·E클래스와 정면승부
벤츠, ‘2020 메르세데스 GLS’ 데뷔..마이바흐도 출시 ′예고′
[상하이오토쇼] SM6보다 큰 푸조 508 등장..국내 투입 계획은?
[상하이오토쇼] 북경차가 선보인 LITE R300..미니 연상시키는 스타일
[상하이오토쇼] 코몰로가 공개한 자율주행 트럭 ′주목′
‘골칫거리’ 중국 시장으로...정의선 부회장이 출동한 이유는?
GM과 리비안의 ‘줄다리기’..투자 협상 난항 이유는?

  • 회사명
    재규어
    모기업
    Tata Motors
    창립일
    1921년
    슬로건
    Beautiful Fast Car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