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ㆍI-PACE’ IEVE 출품

오토헤럴드 조회 998 등록일 2019.05.14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전기차 혁신을 향해 질주하라(Drive Evolution)’를 주제로 오는 8일부터 11일까지 국제컨벤션센터(ICC제주)에서 열린 제6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 랜드로버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와 재규어 I-PACE를 출품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이번 엑스포에서 마일드 하이브리드파워트레인을 탑재한 랜드로버 브랜드의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와 재규어 브랜드의 첫 순수전기차 I-PACE의 출품을 통해 재규어 랜드로버의 최첨단 기술은 물론 미래 전기차 시장을 향한 비전을 선보였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오는 2020년부터 출시되는 모든 모델에 순수 전기차를 포함한 친환경 모델을 추가하겠다는 비전 아래 2010년부터 2016년까지 연구개발(R&D)에 24조원을 투자했으며, 2017년부터는 연간 6조원 이상을 투자하며 전기차 관련 기술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제주 EV 엑스포에는 재규어 랜드로버 비전의 첫 시작을 알리는 의미를 가진 랜드로버 최초의 마일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가 전시되어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차량에 장착된 BiSG 및 리튬 이온 배터리는 차량 운행시 에너지를 저장해 엔진 구동을 보조한다. 

17km/h 이하로 주행할 경우 엔진 구동을 멈추며, 저장된 에너지는 주행 재개시 엔진 가속에 사용된다. 이를 통해 5%가량 연료 효율성이 높아졌으며 정체가 심한 도로 주행시 탁월한 연비 절감 효과 경험할 수 있다.

오는 6월 공식 국내 출시를 앞둔 올 뉴 레인지로버 이보크는 마일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으로 향상된 성능과 세계최초로 적용되는 최첨단 장비를 대거 탑재, 자유자재로 온로드와 오프로드를 넘나드는 완벽한 모습을 갖춘 랜드로버의 럭셔리 콤팩트 SUV다. 

또한,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행사 기간 중 관람객들에게 재규어 최초의 순수 전기 SUV I-PACE의 시승 기회를 제공해 호응을 얻었다. 스포츠카급 성능, 배기 가스 배출 제로의 친환경성, 탁월한 정교함, 그리고 SUV 실용성을 갖춘 I-PACE를 직접 운행해 본 관람객들은 프리미엄 전기차의 성능과 수준 높은 완성도에 큰 관심을 보였다.

재규어 I-PACE는 월드카 어워드 15년 역사상 최초로 3관왕을 달성했으며, 올해 초 국내 시장에 론칭했다. 글로벌 시장에서는 이미 많은 고객들에게 생애 최초의 전기차로 선택되며 출시 이후부터 2019년 3월말까지 전 세계 60개국 1만 1천명 이상의 고객에게 인도됐다.

국내에서도 지난 4월말 전기차 보조금 지급 대상으로 확정되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재규어 랜드로버 고객을 맞이한다. 지자체별 지원되는 보조금은 상이하며, 최대 지원 보조금은 현행 전기차 최고 수준인 1900만원에 이른다.

I-PACE는 알루미늄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36개의 모듈이 들어있는 90kWh 배터리가 장착돼 있다. 각 모듈에는 더 높은 전류를 오래 유지할 수 있는 고에너지 밀도의 리튬 이온 파우치 셀을 적용해 1회 완전 충전시 333km(국내 인증 기준)의 주행거리와 지속적인 성능을 제공한다.

I-PACE 후방에는 배터리 매니징 시스템이 장착돼 배터리 소모를 방지하고, 어떠한 조건에서도 배터리가 최적의 효율성을 유지하도록 제어한다. 또한 에너지 회생 제동 시스템을 통해 운전자가 가속 페달에서 발을 떼는 순간 회생 제동 기능을 활성화하며, 감속하는 동시에 생산된 전력을 이용해 배터리 사용량을 최적화한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랜드로버
    모기업
    Tata Motors
    창립일
    1947년
    슬로건
    Go beyond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