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 국내 출시 착수..공개 2개월만

데일리카 조회 1,095 등록일 2019.05.22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람보르기니 역사상 가장 강력한 로드스터가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22일 환경부 산하 교통환경연구소에 따르면, 람보르기니는 지난 14일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에 대한 배출가스 및 소음 인증을 완료 받았다.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는 지난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세계 최초로 공개된 모델로, 국내 시장에서 공개된 바 있는 아벤타도르의 최상위 라인업 SVJ의 오픈형 모델에 속한다. 람보르기니는 최근 아벤타도르 SVJ를 통해 뉘르부르크링에서 신기록을 수립한 바 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에는 최고출력 770마력을 발휘하는 V12 엔진이 적용됐으며, 무게당 마력비는 불과 2.05kg에 불과하다, 이는 국산 중형세단의 무게당 마력비가 평균 8~10kg 내외인 점을 감안한다면, 강력한 성능을 반증하는 지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는 단 2.9초, 200km/h까지는 8.8초만에 주파하며, 최고속도는 시속 350km 이상이다. 시속 100km/h에서 정지 상태에 이르는 제동거리는 31m에 불과하다.

지붕을 개폐할 수 있는 로드스터 모델이지만, 공차중량은 아벤타도르 SVJ 쿠페 대비 단 50kg이 증가한데에 그쳤다는 점은 눈길을 끈다. 이는 고압 RTM 카본 섬유로 설계된 루프 덕분이라는 게 람보르기니 측의 설명이다.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의 공차중량은 1575kg.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 (출처 람보르기니)


여기에 주문제작 사양인 애드 퍼스넘(Ad Personam)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이를 통해 약 350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음은 물론, 알칸타라 등 고급 소재를 적용할 수도 있다.

한편, 800대가 한정 생산되는 아벤타도르 SVJ 로드스터는 올해 중 국내 시장에 출시될 전망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기아차 SP vs. 쌍용차 티볼리..소형 SUV 시장서 ‘격돌’
르노, 신형 ′메간 R.S 트로피-R′ 공개..뉘르부르크링서 ‘신기록’
르노삼성, 임단협 잠정 합의안 부결..안갯속 정국 지속되나
세단 중심 일본차, SUV로 공세 전환..토요타·혼다·닛산 ‘격돌’
토요타, 과장광고 제재 질문에 “안전 차별 없다”..‘동문서답’
[시승기] 럭셔리 세단 시장에 도전장 던진..캐딜락 리본 CT6
실용성과 공간의 활용성을 넘어선..고성능 왜건 TOP 10 살펴보니

  • 회사명
    람보르기니
    모기업
    Volkswagen AG
    창립일
    1963년
    슬로건
    Always different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