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가구·나만의 개성 타깃”..현대차의 SUV ‘베뉴’ 판매 전략은?

데일리카 조회 1,919 등록일 2019.07.04
베뉴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현대차가 이달 출시할 소형 SUV 베뉴가 20~30대 밀레니엄 시대 소비자층을 공략하기 위해 자신만의 개성이 표현될 수 있도록 다양한 옵션 구성등을 통한 공략에 나선다.

현대자동차는 최근 1인가구 등의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한 소형 SUV 베뉴와 함께 고객이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도록 총 21개의 외장컬러와 디자인 특화 모델 ‘플럭스(FLUX)’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베뉴의 상품구성은 세계최초로 선보이는 적외선 무릎 워머와, 반려동물 패키지, 오토캠핑용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 스마트폰 IoT(사물인터넷) 패키지, 프리미엄 스피커(케블라 콘 적용), 17인치 블랙 알로이 휠 & 스피닝 휠 캡, 컨비니언스 패키지(스마트폰 무선충전기 등), 프로텍션 매트 패키지,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 C필러 뱃지 (4종) 등이 있다.

먼저 ‘적외선 무릎 워머’는 스티어링 휠 컬럼(연결부분) 하단에 적외선 복사열 장치를 설치해 겨울철 히터 바람 없이도 운전자의 허벅지와 무릎을 따뜻하게 해주는 상품이다.

베뉴 공기주입식 에어카텐트


특히 ‘적외선 무릎 워머’는 기존 공조장치 히터와 시트 열선과 함께 겨울철 차량 안 냉감을 빠른 속도로 줄여줄 수 있어 추위를 많이 타는 소비자층에게 높은 인기를 모을것으로 기대된다.

‘반려동물 패키지(TUIX PET)’은 반려동물을 안전하게 이동시키고 차량 내부도 쾌적하게 유지시켜 주는 7개의 상품으로 구성돼 있다. ISO FIX에 고정시킬 수 있는 반려동물 전용 카 시트와, 안전벨트에 연결 가능한 반려동물 하네스(가슴줄), 안전벨트 또는 ISO FIX와 하네스를 연결해주는 장치, 반려동물 승∙하차 시 오염을 방지해 주는 동승석 ∙ 2열시트 ∙ 트렁크 커버, 반려동물 탑승을 알려주는 외장 데칼 등이 있다.

이밖에 오토캠핑족을 위한 베뉴 ‘공기주입식 에어 카텐트’는 텐트를 베뉴 트렁크 부분(열린상태)과 연결시켜 공간활용을 극대화했으며, 텐트와 차량이 일체감을 줄 수 있도록 베뉴에 최적화된 사이즈로 디자인됐다

또한 기본으로 제공되는 ‘타이어 응급 처치 키트’에 포함된 공기주입기로 텐트 폴(pole)에공기를 주입하면 자동으로 텐트가 설치되도록 해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베뉴 적외선 무릎 워머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최첨단 ICT 커넥티비티 커스터마이징 상품도 마련했다.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폰 IoT 패키지(TUIX IoT)’는 운전자의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윈도우, 아웃사이드 미러, 선루프, 시트 열선장치 등의 차량 내 편의장치를 통합 제어할 수 있는 상품이다.

커스터마이징 상품 외에 기본 상품에서도 고객의 선택의 폭을 대폭 넓혔다.

현대차는 고객의 취향과 스타일에 따라 루프 컬러를 외장 컬러와 달리할 수 있도록 색상을 운영해 총 21개의 다른 색상을 가진 ‘베뉴’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베뉴 반려동물 카시트


‘베뉴’는 11개의 외장 컬러와 3개의 루프 컬러(초크 화이트 ∙ 팬텀 블랙 ∙ 애시드 옐로우) 조합을 통해 총 21개의 색상 연출이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자신만의 개성과 스타일을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가 자신만의 차를 가질 수 있도록 색상 선택의 폭을 확대했다”며, “따라서 도심에서 동일한 색상의 베뉴는 찾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베뉴’ 전용 커스터마이징 상품과 함께 내외장 디자인을 기본차량과 차별화시킨 별도의 디자인 특화모델도 선보인다.

현대차는 ‘베뉴’ 기본 차량에 튜익스(TUIX) 외장 디자인 파츠(Parts)를 적용시키고, 별도의 내장 컬러와 차량내부 컬러장식을 선택할 수 있는 ‘플럭스(FLUX)’ 모델을 운영한다.

베뉴 (인스트루먼트 패널)


‘베뉴 플럭스(FLUX)’ 모델은 기본 차량의 십자형 그릴 대신 핫스탬핑 공법이 적용된 새로운 디자인의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돼 완전히 새로운 느낌이 들도록 했으며, 뒷범퍼는 유광 블랙 컬러의 리어 스키드 플레이트(뒷범퍼 하단 부에 장착하는 부재) 장착해 차별화를 극대화했다.

또한 ‘베뉴 플럭스(FLUX)’ 모델은 블랙과 그레이, 메테오 블루 총 3가지의 내장 컬러를 선택할 수 있으며, 컬러마다 각기 다른 패턴의 자수가 들어가 있다. 이와 함께 차량 내부 주요 스위치와 버튼, 스티어링 휠에 적용되는 컬러장식(라임 ∙ 라이트 실버 ∙ 화이트)까지 선택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베뉴는 주고객층이 20~30대 밀레니얼 세대인 만큼 이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상품성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상품과 고객맞춤형 사양을 마련했다”며, “취향과 스타일이 확실한 밀레니얼 세대가 베뉴를 자신만의 차로 꾸미는 데 매우 유용하게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베뉴’는 동급최고 수준의 연비와 안정적이고 편안한 주행감성, 개성 강한 디자인으로 ‘1인 도심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상품성을 갖추고 이달 중 국내에 출시할 예정이다.

베뉴 (2019 뉴욕오토쇼)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국산차, ‘견인차’는 RV..르노삼성 QM6 31.5%↑ ‘눈길’
르노, 소형 SUV QM3(캡처) 공개..달라진 점은?
수입차 시장, ‘럭셔리 SUV’도 ‘고성능 SUV’도..희비교차한 이유
현대모비스, 전략적 기술포럼 운영..연구역량 강화
‘미국산 S60’ 투입하는 볼보..출시 전 흥행 조짐
BMW, 3세대 신형 X6 공개..쿠페형 SUV 특징은?
아우디, 하이브리드 시스템 적용한 신형 ‘S8’ 출시 계획..특징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2
  • danawa 2019.07.05
    글쎄... 저런 컨셉으로 일본이었으면 시트를 개량해서 풀플랫으로 접을 수 있게 해서 차안에서 간단히 차박 가능하게 만들었을 듯. 그랬으면 훨씬 매력적이었을 거 같은데 다시 보니 지금 상태로는 그닥...
  • 2019.07.06
    일본인이신가봐요? 일본에 대해 잘 아시네
1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