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매율 뚝 떨어진 일본차·판매율 쑥 올라간 유럽차..‘희비(喜悲)’

데일리카 조회 462 등록일 2019.10.07
토요타, 뉴 캠리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일본차는 울었고, 유럽차는 웃었다.

4일 한국수입자동협회가 발표한 9월의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는 총 2만204대로 집계됐다. 이 중 유럽차는 1만7649대가 등록돼 87.4%의 시장 점유율을 보였다.

뉴 제너레이션 ES 300h


이어 미국차는 1452대가 등록돼 7.2%의 시장 점유율을 나타냈고, 일본차는 1103대가 판매되는 데 그쳐 5.5%의 시장 점유율 보였다. 일본차 브랜드는 작년 같은 달 15.9%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한 바 있다.

일본차 브랜드는 불매운동이 시작된 7월에 2674대 등록으로 판매율이 뚝 떨어진 이후, 8월 1398대에 이어 9월에도 잇따라 감소했다. 9월 등록대수는 전년 같은 달(2744대) 신규등록 대비 59.8%가 감소한 수치다.

올 뉴 QX50


이와 반대로 유럽차 브랜드는 일본차 고객층을 흡수한 것으로 분석된다. 유럽차는 9월에만 1만764대가 등록돼 87.4%의 점유율을 나타냈다. 작년 같은 달 점유율은 71.4%였다.

특히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 독일차 브랜드는 1만4297대가 등록돼 70.8%의 점유율을 보였다. 작년 같은 달 8785대 등록으로 51.0%의 점유율보다 무려 19.8%가 증가했다.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9월의 수입차 베스트셀링카 톱10 부문에서는 BMW가 4개 차종, 메르세데스-벤츠와 아우디가 각각 2개 차종, 지프와 볼보가 각각 1개 차종이 포함됐다. 일본차 브랜드는 모두 순위 밖으로 밀렸다.

다만, 올해들어 9월까지 누적 등록대수 기준으로는 메르세데스-벤츠 E300이 1만2571대로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벤츠 E300 4MATIC(8865대), 렉서스 ES300h(6294대) 순을 나타내고 있다.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닛산, 6세대 알티마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다시 판매하자마자 ‘톱10’ 진입한 아우디..옛 영광 되찾나?
[구상 칼럼] 쉐보레의 대형 SUV..트래버스의 디자인 특징은?
[TV 데일리카] 애프터마켓 전시회..오토살롱위크 개막!
포르쉐가 직원 500명을 새로 뽑는 이유는...타이칸 ‘대박’(?)
수입차, 9월 2만204대 등록..7707대 등록한 벤츠 1위 ‘수성’
BMW, 더욱 스포티한 ‘X’로 변신시키는..‘M 퍼포먼스 파츠’
볼보, XC40 전기차 렌더링 이미지 공개..출시 일정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