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디지털, 시동 꺼져도 스마트폰 거치 해제 가능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 출시

다나와 조회 231 등록일 2019.11.08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내장 배터리를 탑재해 차량의 시동이 꺼져도 스마트폰 거치 해제가 가능한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을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되는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은 내장 배터리를 탑재해 차량의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도 손쉽게 거치대 날개를 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거치 해제를 위해 스마트폰을 강제로 분리하거나 재차 시동을 걸어야 했던 운전자들의 번거로움을 줄였다. 또한 국제무선충전협회의 Qi 인증을 획득, 스마트폰 기기별로 최적의 충전 속도를 지원하며 과전압, 과전류, 과충전 및 과열을 방지한다.


 

제품은 보다 편안한 사용자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인체공학을 고려한 위치에 물리 터치 방식의 정교한 센서를 배치한 것도 특징며, 스마트폰이 충전 패드에 비스듬하게 놓일 시 자동으로 안착을 유도한다. 또한 각 스마트폰의 크기에 맞춰 발판의 길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충전기 전반에 고급 실리콘 패드를 채용해 미끄럼을 방지했다.

 

이 외에도 제품은 발판에 위치한 LED를 통해 충전 및 이상 상태를 체크할 수 있으며 다양한 거치 방식을 지원해 활용도를 높였다. 파인드라이브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기 FC300의 가격은 49,000원이다.


기사 제보 및 문의 news@danawa.com

(c)가격비교를 넘어 가치쇼핑으로, 다나와(www.danawa.com)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1
  • danawa 2019.11.12
    내장배터리로 해당기능을 구현하다니.....제가 쓰고있는제품은 그냥 스프링있어서 평소엔 자동으로 되다가 시동꺼지면 스프링벌려서 뺄수있어요..
    내장배터리는 여름에 무섭습니다...
1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