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북미 올해의 차 최종후보 발표...현대 쏘나타 올라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2,299 등록일 2019.11.22


북미 올해의 차 주최측은 11월 20일 미국에서 개막한 2019 LA오토쇼에서 '2020 북미 올해의 차'(2020 North American Car of the Year)의 승용부문 최종 후보 3개 차종을 발표했다.

북미 올해의 차는 미국과 캐나다에 거주하는 약 50명의 언론인이 지난 1년간 북미시장에서 출시, 또는 데뷔 예정인 신차 가운데 1대를 선정하게 된다.

2020 북미 올해의 차 승용부문 최종 후보 3개 차종은 다음과 같다.

● 쉐보레 콜벳 스팅레이
● 현대 쏘나타
● 토요타 수프라

최종 후보로 선정된 3개 차량 가운데 2대는 스포츠카이며, 현대차의 쏘나타가 최종 후보에 올라 눈길을 끈다. 세미 파이널리스트에 올랐던 차량으로는 마쯔다 3, 스바루 레거시, BMW 3시리즈, 메르세데스-벤츠 A 클래스, 폭스바겐 아테온, 포르쉐 911, 폴스타 1, 캐딜락 CT5 가 있었다.

2020 북미 올해의 차는 2020년 미국에서 발표 될 예정이다. 지난 2019 북미 올해의 차에는 제네시스 G70이 차지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댓글1
  • naver 2019.11.22
    콜벳을 어케 이기지ㅋㅋㅋ;;
1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