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코나 일렉트릭 출시..가격은 4690만~4890만원

데일리카 조회 1,722 등록일 2020.01.06
코나 일렉트릭


[데일리카 김지원 기자] 현대자동차는 6일 고객 선호 편의사양 등 상품성을 높인 ‘2020코나 일렉트릭’을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시판에 나섰다.

2020 코나 일렉트릭 전 트림에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을 기본 적용해 더욱 넓고 선명한 화면으로 다양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제공한다. 또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OTA) 기능을 새롭게 추가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2020 코나 일렉트릭에 장착된 내비게이션 화면을 활용한 분할 화면 기능은 ▲날씨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고객 사용성을 대폭 증대시킨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 2020년형 코나 일렉트릭


급ㆍ완속 충전기 현황 및 예약 충전, 예약 공조, 주행 가능 거리 표시 등 전기차만의 특화 기능도 활용할 수 있다.

현대차는 또 2020 코나 일렉트릭에 공기 청정 모드를 신규 적용하고 마이크로 에어필터를 장착해 미세먼지를 걸러 주는 등 차량 내부 공기질 개선에 힘썼다.

여기에 고객 선호 사양인 2열 열선시트를 옵션으로 선택 가능하게 함으로써 뒷자리 고객의 편의성도 높였다.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관계자는 “코나 일렉트릭은 작년 국내에서 1만3587대가 판매돼 2년 연속 국내 최고 베스트셀링 전기차에 올랐다”며 “1회 충전으로 406km 주행 가능한 동급 최대 수준 항속거리를 보유했고 고객 선호 편의 사양을 보강해 고객 만족도가 크게 높아 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코나 일렉트릭 64kWh 모델의 판매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후 기준 ▲모던 4690만원 ▲프리미엄 4890만원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신흥 SUV 명가(名家)로 떠오른 현대차..국내 SUV 시장 ‘싹쓸이’
현대차, RM 프로젝트 가동..고성능 미드십 스포츠카 출시하나?
[하영선 칼럼]‘SUV=디젤차’라는 공식을 깬..QM6의 조용한 반격!
FCA, 신형 콘셉트카 공개 계획..새로운 패밀리룩 ‘눈길’
수입차, 33년 역사상 최초 월 판매 3만대 돌파..‘주목’
포르쉐, 911 벨기에 레전드 에디션 공개..딱 75대 생산 계획
1주당 400달러 가쁜히 넘어선 테슬라...도대체 왜?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