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만대 리콜되는 토요타 프리우스..과연 한국시장은?

데일리카 조회 615 등록일 2020.02.12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일본에서 안전벨트 버클에 결함이 발견돼 약 42만대가 리콜되는 토요타 프리우스가 한국시장에서는 해당사항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12일 일본 국토교통성에 따르면 토요타의 프리우스는 운전석 안전벨트 버클이 장착될 때 접점에 마모가 발생해 경보 스위치가 오작동 되거나 스위치 접점 조립 불량으로 경보가 해제되지 않는 등의 이유로 총 41만8929대가 리콜된다.

지난 2014년 10월14일부터 2019년 7월29일 사이에 생산된 프리우스는 운전석 안전벨트 버클 접점 사이의 단락이 당초 계획대로 설계되지 않아 안전벨트를 올바르게 매어도 경보가 해제되지 않을 수 있다는 우려를 낳았다.

토요타, 뉴 프리우스


이에 대해 한국토요타 관계자는 “한국에서 판매된 프리우스는 이번 리콜과는 해당사항이 없다”고 공식 해명했다.

한국토요타는 이와 함께 한국시장에 공급된 프리우스는 운전석 안전벨트 버클 내 경보 스위치 구조가 접점이 없는 자기 스위치 구조로 되어 있어 (일본에서 판매되고 있는 프리우스와는 다르다)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토요타는 작년 한해동안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프리우스 프라임, 프리우스, 프리우스 C 등 총 1697를 판매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中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추진..글로벌 시장 ‘지각변동’
기아차, 4세대 쏘렌토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크라이슬러, 미니밴 퍼시피카 하이브리드 공개..카니발과 경쟁
[TV 데일리카] 정숙·안락함 돋보이는..기아차 3세대 K5 2.0 가솔린
전장이 무려 5766mm..캐딜락이 공개한 에스컬레이드 ESV
하늘 높은 줄 모르는 테슬라 주식...지금 사도 괜찮을까?
쉐보레, 양산 돌입하는 8세대 콜벳..뉘르부르크링 랩타임 기록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