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S63 AMG는 800마력..스포츠카보다 빠른 플래그십 예고!

데일리카 조회 681 등록일 2020.08.12
S클래스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오는 9월 2일 신형 S클래스의 공개를 예고한 가운데 2021년으로 예정된 신형 S63 AMG의 출력이 800마력 이상을 발휘할 것으로 알려졌다.

기존 V8 트윈터보에 전기모터와 결합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파워트레인을 적용할 AMG는 플래그십 세단의 끝판왕의 자리를 놓치지 않겠단 계획이다.

메르세데스-AMG S63 EQ 퍼포먼스 4Matic+(S63 EQ Performance 4Matic+)로 불릴 신형 S63 AMG는 기존과 동일한 V8 4리터 바이터보 엔진을 기반으로 한다. 최고출력 612마력, 최대토크 91.8kgf.m의 힘으로 이미 강력한 플래그십 세단의 자리를 지켜온 AMG는 EQ 퍼포먼스란 이름에 맞도록 150kW(204마력)의 전기모터와 20kWh 용량의 배터리를 추가로 장착할 예정이다.

완충 시 전기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00km에 이르며, 총 시스템 출력은 800마력 이상을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AMG는 V12 엔진을 장착한 S65 AMG의 단종계획을 밝힌 만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할 신형 S63 AMG가 기존 63 라인업과 단종된 S65 라인업의 빈자리를 모두 채울 것으로 전해진다.

또한, 쿠페와 컨버터블 라인업도 신형 S클래스에서는 사라지게 된다. 오직 기본형과 롱휠베이스, 마이바흐, AMG 등의 세단 라인업으로만 이뤄질 신형 S클래스는 내달 2일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폭스바겐 투아렉 V8 TDI 디젤..라스트 에디션의 등장(?)
아우디, 신형 S3 세단·스포트백 공개..특징은?
中 ‘홍치’ H9 판매 급증..코로나도 비켜간 중국인들의 사랑(?)
[김필수 칼럼] 친환경 경제운전..에코드라이빙이 요구되는 이유
마세라티, ‘트로페오’ 라인업에 기블리·콰트로포르테 추가..V8 탑재
BMW, 2023년 스포츠 세단 M3 투어링 출시 계획(?)..‘주목’
현대차, 포니 쿠페 스타일 전기 CUV ‘45’ 출시 계획..모델명은 ‘아이오닉 5’

  • 회사명
    벤츠
    모기업
    Daimler AG
    창립일
    1883년
    슬로건
    The best or no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